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179호

개암사응진전16나한상 (開巖寺應眞殿16羅漢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석조 / 나한상
수량/면적 16구
지정(등록)일 2000.03.31
소 재 지 전북 부안군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개***

개암사는 전라북도 무안군 상서면에 있는 사찰로, 개암사의 응진전에는 각기 다른 자세를 취하고 있는 16구의 나한상(羅漢像)이 모셔져 있다. 나한은 ‘아라한’의 준말로, 온갖 번뇌를 끊고 깨달음을 얻어서 세상 사람들의 공양을 받을 만한 공덕을 갖춘 성자를 뜻한다.

『발원기』와『사적기』등 전해 내려오는 기록에 의해 조선 숙종 3년(1677)에 만들었음을 알 수 있다. 16나한이 지닌 단아한 형태와 부드러운 양감 등은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관련 기록이 잘 보존되어 있으며 양식적으로도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대표할 만한 작품이다.

개암사는 전라북도 무안군 상서면에 있는 사찰로, 개암사의 응진전에는 각기 다른 자세를 취하고 있는 16구의 나한상(羅漢像)이 모셔져 있다. 나한은 ‘아라한’의 준말로, 온갖 번뇌를 끊고 깨달음을 얻어서 세상 사람들의 공양을 받을 만한 공덕을 갖춘 성자를 뜻한다.

『발원기』와『사적기』등 전해 내려오는 기록에 의해 조선 숙종 3년(1677)에 만들었음을 알 수 있다. 16나한이 지닌 단아한 형태와 부드러운 양감 등은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관련 기록이 잘 보존되어 있으며 양식적으로도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대표할 만한 작품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