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155호

진주 김해김씨비각 (金海金氏碑閣)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인물사건 / 인물기념 / 사우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76.12.20
소 재 지 경남 진주시 남강로 626 (남성동)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진주시

비석을 보호하기 위해 세운 건물이다. 옛날 하동으로 가는 길목인 진주성 북쪽 성벽 밑에 있으며, 이 길목도 비각거리, 또는 빗집거리라고 부른다.

비각의 규모는 앞면 2칸·옆면 1칸이고, 옆면이 여덟 팔(八)자 모양과 비슷한 팔작지붕의 1층 목조 건축물이다.

안쪽 2개의 비는 광무 5년(1901)과 1907년에 각각 세워진 것으로, 고종황제 당시에 진주성 안에 살고 있던 사람들이 질병이나 어려움을 당했을 때 개인 재산을 털어 그들을 도와준 연안 차씨와 아들 김정식 모자의 은혜를 기리기 위해 마을 사람들이 세운 시혜불망비이다.

이 비각은 대한제국 마지막 시기에 지어진 것으로 그 당시 비각의 양식을 알 수 있게 해주는 중요한 자료이다.

비석을 보호하기 위해 세운 건물이다. 옛날 하동으로 가는 길목인 진주성 북쪽 성벽 밑에 있으며, 이 길목도 비각거리, 또는 빗집거리라고 부른다.

비각의 규모는 앞면 2칸·옆면 1칸이고, 옆면이 여덟 팔(八)자 모양과 비슷한 팔작지붕의 1층 목조 건축물이다.

안쪽 2개의 비는 광무 5년(1901)과 1907년에 각각 세워진 것으로, 고종황제 당시에 진주성 안에 살고 있던 사람들이 질병이나 어려움을 당했을 때 개인 재산을 털어 그들을 도와준 연안 차씨와 아들 김정식 모자의 은혜를 기리기 위해 마을 사람들이 세운 시혜불망비이다.

이 비각은 대한제국 마지막 시기에 지어진 것으로 그 당시 비각의 양식을 알 수 있게 해주는 중요한 자료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경상남도 진주시 문화관광담당관실 055-960-5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