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155호

돌산군관청 (突山軍官廳)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 궁궐·관아 / 관아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87.09.18
소 재 지 전남 여수시 돌산읍 방답길 51-6 (군내리)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이귀덕

조선 전기에 지어 해안 방비를 담당하였던 방답진의 군관청이다. 방답진은 전라좌수영에 속해 있던 것으로 중종 18년(1523)에 설치됐고, 고종 32년(1895)에 폐지되었다. 1896년 돌산군이 설치되면서 건물의 대부분이 돌산군 행정관아로 사용되었다. 관청을 지은 것은 1872년∼1895년 무렵으로 추정되며, 고종 9년(1872)에 쓴 『방답진지도』에는 현재의 위치에 배를 두었던 곳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나 이후에 관청이 지어진 것으로 보인다.

ㄷ자형 평면구성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지붕선이 여덟 팔(八)자 모양과 비슷한 팔작지붕이다. 각 실은 여러 개의 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건물 주위에는 막돌 담장이 둘러져 있다.

현재 돌산군 군내리 일대에는 옛 방답진의 축성과 문터, 배 만들었던 곳, 비석 등이 남아있어 바다 방어의 중요한 역할을 했음을 보여주고 있다. 관청 건물은 일반적인 ㄷ자형 건물이지만 관아건축이 흔하지 않다는데 그 가치가 있다.

조선 전기에 지어 해안 방비를 담당하였던 방답진의 군관청이다. 방답진은 전라좌수영에 속해 있던 것으로 중종 18년(1523)에 설치됐고, 고종 32년(1895)에 폐지되었다. 1896년 돌산군이 설치되면서 건물의 대부분이 돌산군 행정관아로 사용되었다. 관청을 지은 것은 1872년∼1895년 무렵으로 추정되며, 고종 9년(1872)에 쓴 『방답진지도』에는 현재의 위치에 배를 두었던 곳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나 이후에 관청이 지어진 것으로 보인다.

ㄷ자형 평면구성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지붕선이 여덟 팔(八)자 모양과 비슷한 팔작지붕이다. 각 실은 여러 개의 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건물 주위에는 막돌 담장이 둘러져 있다.

현재 돌산군 군내리 일대에는 옛 방답진의 축성과 문터, 배 만들었던 곳, 비석 등이 남아있어 바다 방어의 중요한 역할을 했음을 보여주고 있다. 관청 건물은 일반적인 ㄷ자형 건물이지만 관아건축이 흔하지 않다는데 그 가치가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전남 여수시 문화예술과 061-690-2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