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78호

감지금은니문수최상승무생계법(묘덕계첩) (紺紙金銀泥文殊最上乘無生戒法(妙德戒牒))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필사본 / 사경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2016.03.10
소 재 지 대구 수성구
시 대 고려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여***
관리자(관리단체)  

감지금은니문수최상승무생계법(묘덕계첩)(紺紙金銀泥文殊最上乘無生戒法, 妙德戒牒)은 인도 출신 승려로 중국을 거쳐 고려에 입국한 지공(指空, 1300-1363)이, 자신이 번역한『문수최상승무생계경(文殊最上乘無生戒經)』의 내용을 바탕으로 1326년(충숙왕13)에 지켜야할 계율의 내용을 묘덕(妙德)에게 남색종이(紺紙)에 은글씨로 써서 준 계첩이다. 8.9×5.8㎝의 소형의 절첩본으로, 받은 이의 이름을 붙여『묘덕계첩』이라고도 한다. 표지는 금은으로 그린 연당초문 바탕 중앙에 서명(書名)인 ‘문수최상승무생계첩(文殊最上乘無生戒牒)’이 기록되어 있고, 제1면에는 구름 위에 마련된 연꽃 대좌에 문수보살이 앉아 있는 금으로 그린 변상화가 있다. 본문은 1면 5행 13∼15자로 무생계법을 은글씨로 필사하였다. 내용은 서문(序文), 사귀의(四歸依), 육대서원(六大誓願), 최상승무생계(最上乘無生戒), 발원문(發願文)의 순서로 구성되어 있다. 본 계첩은 현존하는 지공의 무생계첩 3점 중 가장 오래된 것이며 가장 완전한 상태이다. 제작 관계자, 연대, 변상도의 그림솜씨와 희귀성으로 볼 때 중요한 자료로 역사적, 학술적 가치가 크다.

감지금은니문수최상승무생계법(묘덕계첩)(紺紙金銀泥文殊最上乘無生戒法, 妙德戒牒)은 인도 출신 승려로 중국을 거쳐 고려에 입국한 지공(指空, 1300-1363)이, 자신이 번역한『문수최상승무생계경(文殊最上乘無生戒經)』의 내용을 바탕으로 1326년(충숙왕13)에 지켜야할 계율의 내용을 묘덕(妙德)에게 남색종이(紺紙)에 은글씨로 써서 준 계첩이다. 8.9×5.8㎝의 소형의 절첩본으로, 받은 이의 이름을 붙여『묘덕계첩』이라고도 한다. 표지는 금은으로 그린 연당초문 바탕 중앙에 서명(書名)인 ‘문수최상승무생계첩(文殊最上乘無生戒牒)’이 기록되어 있고, 제1면에는 구름 위에 마련된 연꽃 대좌에 문수보살이 앉아 있는 금으로 그린 변상화가 있다. 본문은 1면 5행 13∼15자로 무생계법을 은글씨로 필사하였다. 내용은 서문(序文), 사귀의(四歸依), 육대서원(六大誓願), 최상승무생계(最上乘無生戒), 발원문(發願文)의 순서로 구성되어 있다. 본 계첩은 현존하는 지공의 무생계첩 3점 중 가장 오래된 것이며 가장 완전한 상태이다. 제작 관계자, 연대, 변상도의 그림솜씨와 희귀성으로 볼 때 중요한 자료로 역사적, 학술적 가치가 크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대구 수성구 문화공보실 053-666-2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