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51호

옻골경주최씨백불암파종가소장전적 (옻골慶州崔氏百弗庵派宗家所藏典籍)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전적류 / 전적류
수량/면적 일괄(2종664점)
지정(등록)일 2003.04.30
소 재 지 대구 동구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경***

옻골 경주최씨 백불암파 종가에 소장되어 있는 전적들로, 모두 2종 664점이다.

이 가문은 경주최씨 광정공파로서 조선후기 대구지역을 대표하는 명문가이다. 특히 18세기 중반 영남유림을 대표하는 대학자였던 백불암 최흥원 이후부터는 영남의 명문가로 자리잡았다. 이 가문의 대구 입향조는 최흥원의 11대조인 맹연이며 이후부터 지묘동, 도동, 옻골 등지에 세거해왔다. 옻골에 입향한 것은 백불암의 5대조인 동집 때로 그는 네 아들을 두었으나 맏아들 자손만이 옻골에 세거하고 나머지 자손은 모두 외지로 나갔다.

현재 이 가문에서 소장하고 있는 이 문서는 조선후기 대구지역 재지사족의 존재형태를 알려주는 중요한 자료들이다. 특히 최흥원의 55년간에 걸친 역중일기와 부인동향약에 관한 자료 등은 그 내용이 현실성·구체성·정확성을 가지고 있어 관찬 사료의 미비점을 보완하고 나아가 해당시대의 사회경제적 이면상을 이해하는 데 중요한 자료적 가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옻골 경주최씨 백불암파 종가에 소장되어 있는 전적들로, 모두 2종 664점이다.

이 가문은 경주최씨 광정공파로서 조선후기 대구지역을 대표하는 명문가이다. 특히 18세기 중반 영남유림을 대표하는 대학자였던 백불암 최흥원 이후부터는 영남의 명문가로 자리잡았다. 이 가문의 대구 입향조는 최흥원의 11대조인 맹연이며 이후부터 지묘동, 도동, 옻골 등지에 세거해왔다. 옻골에 입향한 것은 백불암의 5대조인 동집 때로 그는 네 아들을 두었으나 맏아들 자손만이 옻골에 세거하고 나머지 자손은 모두 외지로 나갔다.

현재 이 가문에서 소장하고 있는 이 문서는 조선후기 대구지역 재지사족의 존재형태를 알려주는 중요한 자료들이다. 특히 최흥원의 55년간에 걸친 역중일기와 부인동향약에 관한 자료 등은 그 내용이 현실성·구체성·정확성을 가지고 있어 관찬 사료의 미비점을 보완하고 나아가 해당시대의 사회경제적 이면상을 이해하는 데 중요한 자료적 가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대구 동구 문화관광과 053-662-23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