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인천광역시 유형문화재 제50호

구)인천일본제18은행지점 (舊)仁川日本第十八銀行支店)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산업생산 / 근대산업생산 / 금융업
수량/면적 1동 (지상1층), 475.8㎡
지정(등록)일 2002.12.23
소 재 지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로23번길 77 (중앙동2가, 인천개항장근대건축전시관)
시 대 조선 고종 27년(1890)
소유자(소유단체) 인천광역시 중구청 
관리자(관리단체) 인천광역시 중구청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인천광역시 중구 문화예술과 032-760-6473

18은행는 1890년 준공되어 그 해 10월에 개점하였고 중앙동2가 24번지에 있으며 58은행의 바로 옆에 위치해 있으며 1954년에는 한국흥업은행으로 사용되었다.

18은행은 일본이 한국의 금융계를 지배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계획되어 세워진 은행이었다. 18은행뿐 아니라 그 당시에 세워진 일본 은행들 모두가 한국 금융계를 일본 식민지화 하려는 목적을 가지고 있었음을 알 수 있는 것은 7개의 은행을 비롯해 13곳의 보험사의 소유자가 천일은행을 제외하고는 모두 일본의 소유였다는 것으로도 충분히 알 수 있다. 1954년에 상공은행과 신탁은행의 합병으로 발족한 한국흥업은행 지점으로 사용된 이후, 1992년까지는 카페 그 후 중고 가구 도매상이 임대하여 사용하기도 하였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