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35호

선종영가집 (禪宗永嘉集)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사찰본
수량/면적 1책
지정(등록)일 1999.11.19
소 재 지 부산 금정구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범***

중국 당나라 현각(玄覺)의 법문을 적고, 송나라 행정(行靖)이 주를 달아 해석한 것으로, 상하 2권 1책이다. 영가라는 말은 영가현각대사를 가리키는 말로 그가 영가 사람이기 때문이다.

범어사에 소장하고 있는 것은 두 종류가 있다. 하나는 중종 37년(1542)에 간행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중종 20년(1525)에 만든 판본을 후대에 간행한 것이다.

이 책은 선종의 요긴한 뜻만을 모아놓은 것으로, 내용을 보면 「모도지의」, 「계교사의」, 「정수삼업」, 「사마타송」, 「비바사나」, 「우필차송」, 「삼승점차」, 「이사불이」, 「권우인서」, 「발원문」 등으로 구성되었다.

임진왜란 이전의 것으로 목판 간행물을 연구하는데 중요한 자료이다.

중국 당나라 현각(玄覺)의 법문을 적고, 송나라 행정(行靖)이 주를 달아 해석한 것으로, 상하 2권 1책이다. 영가라는 말은 영가현각대사를 가리키는 말로 그가 영가 사람이기 때문이다.

범어사에 소장하고 있는 것은 두 종류가 있다. 하나는 중종 37년(1542)에 간행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중종 20년(1525)에 만든 판본을 후대에 간행한 것이다.

이 책은 선종의 요긴한 뜻만을 모아놓은 것으로, 내용을 보면 「모도지의」, 「계교사의」, 「정수삼업」, 「사마타송」, 「비바사나」, 「우필차송」, 「삼승점차」, 「이사불이」, 「권우인서」, 「발원문」 등으로 구성되었다.

임진왜란 이전의 것으로 목판 간행물을 연구하는데 중요한 자료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부산 금정구 문화공보과 051-519-43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