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1호

동래부 동헌 충신당 (東萊府 東軒 忠信堂)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 궁궐·관아 / 관아
수량/면적 1동/162.06㎡
지정(등록)일 1972.06.26
소 재 지 부산광역시 동래구 명륜로112번길 61 (수안동, 동래부 동헌 충신당)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1636년(인조 14)에 동래부사 정양필이 창건하고, 1711년(숙종 37) 동래부사 이정신이 충신당으로 편액을 붙여 조선시대 말기까지 동헌으로 사용되었다.

일제시기 이후에는 동래군청 청사로 사용되다가 1973년 동래군 이 양산군으로 편입됨에 따라 양산군 보건소 동래지소로 사용되었고, 1977년 부산광역시에서 매입하여 초석 이상을 해체복원하여 지금까지 보존되고 있다.

이 건물은 동래부사 등 동래의 수령이 일을 처리하던 곳으로 지금의 부산광역시장 집무실과 비슷하다. 지붕은 팔작지붕이고, 처마는 겹처마이며, 천장은 연등천장이다. 충신당은 원래는 양옆에는 방, 가운데는 마루가 설치되어 있었으나, 일제강점기 동래군청 등으로 사용되면서 벽면, 평면구조, 천장, 마루 등이 교체·보수되어 원래의 모습을 많이 잃고, 현재와 같이 방은 모두 없어진 대신 마루로 바뀌었다.

2013년 5월 8일 지정명칭이 동부 동헌에서 동래부 동헌 충신당으로 변경되었다.

1636년(인조 14)에 동래부사 정양필이 창건하고, 1711년(숙종 37) 동래부사 이정신이 충신당으로 편액을 붙여 조선시대 말기까지 동헌으로 사용되었다.

일제시기 이후에는 동래군청 청사로 사용되다가 1973년 동래군 이 양산군으로 편입됨에 따라 양산군 보건소 동래지소로 사용되었고, 1977년 부산광역시에서 매입하여 초석 이상을 해체복원하여 지금까지 보존되고 있다.

이 건물은 동래부사 등 동래의 수령이 일을 처리하던 곳으로 지금의 부산광역시장 집무실과 비슷하다. 지붕은 팔작지붕이고, 처마는 겹처마이며, 천장은 연등천장이다. 충신당은 원래는 양옆에는 방, 가운데는 마루가 설치되어 있었으나, 일제강점기 동래군청 등으로 사용되면서 벽면, 평면구조, 천장, 마루 등이 교체·보수되어 원래의 모습을 많이 잃고, 현재와 같이 방은 모두 없어진 대신 마루로 바뀌었다.

2013년 5월 8일 지정명칭이 동부 동헌에서 동래부 동헌 충신당으로 변경되었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부산 동래구 문화공보과 051-550-4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