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민속문화재 제187호

모포줄 (牟浦줄)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기타종교공예
수량/면적 2점
지정(등록)일 1984.04.17
소 재 지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동해안로 4002-7 (장기면)
시 대 조선시대 초기
소유자(소유단체) 모포리마을 
관리자(관리단체) 모포리마을 
문화재 담당부서 : 무형문화재과- 상세문의

모포줄은 오래전부터 전해지는 모포리 줄다리기 행사에서 사용되는 줄다리기 줄이다. 모포리에서는 마을의 풍요와 평화를 기원하기 위해 매년 정초에는 당제를 지내고, 음력 8월 16일에는 골매기당에 모셔져 있는 줄을 꺼내어 줄다리기를 한다. 이때 승리하는 마을에는 풍년이 든다고 한다. 줄다리기는 동·서로 나뉘어 진행되는데, 바다 쪽 마을들이 동편이 되고 산 쪽 마을들은 서편이 된다. 동편은 줄이 맞물리는 부분의 올가미모양 고리가 큰 암줄을, 서편은 작은 숫줄을 사용한다. 줄다리기가 끝나며 줄은 다시 골매기당에 모셔진다. 당 내부의 마루바닥 위에 암줄을 똬리 틀듯 둥굴게 말아놓고 그 위에 숫줄을 올려 놓는데, 할배신과 할매신의 교합상태를 보이는 듯하다. 그 모습대로 골매기신으로 모셔지다가 1년에 한 번씩 줄다리기 줄로 사용되는 것이다. 줄을 오래 보존하기 위해 볏짚에 칡넝쿨이나 피나무 껍질을 혼합하여 만든다. 모포줄의 정확한 제작시기는 알 수 없으나 조선시대에 만들어진 것으로 보인다. 보통 줄다리기가 끝난 줄은 버려지거나 태워지는 것과는 달리 이곳 모포리에서는 민간신앙대상물로 모셔두는게 특징적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