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민속문화재 제82호

경주 양동마을 안락정 (慶州 良洞마을 安樂亭)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주거생활 / 조경건축 / 누정
수량/면적 1필지/648㎡
지정(등록)일 1979.01.26
소 재 지 경북 경주시 강동면 양동마을길 92-19 (양동리)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손영락 
관리자(관리단체) 이재원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양동마을은 월성 손씨와 여강 이씨의 동족마을로, 넓은 안강평야에 오랜 전통을 지닌 여러 집들을 잘 보존하고 있는 곳이다. 손씨 문중 건물로 이 마을에서 이씨 문중 서당인 강학당(중요민속자료 제83호)과 쌍벽을 이루는 서당이다. 조선 영조 52년(1776)경에 지었다고 하며 마을로 들어서는 동구 동쪽 산 언덕에 자리잡고 있다.

앞면 5칸·옆면 2칸 크기로 앞쪽에 툇마루를 둔 '一'자형 평면을 가진 집이다.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인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방 배치 형식은 앞쪽 가운데 3칸은 대청마루, 양쪽 끝칸은 방을 두었다. 오른쪽 방 뒤편으로 부엌이 마련되어 있고 대청 뒤에는 마루를 두었다. 또한 대청 앞면에는 ‘안락정’, 뒷면에는 ‘성산재’라고 쓴 현판이 걸려 있다.

소박하고 간소하게 지은 조선시대 건축으로 강학당과 함께 양동마을에서 중요한 민속자료가 되고 있다.

※ 위 문화재는 일반적으로 관람이 가능하나, 소유주 등의 개인적 사정으로 관람이 제한될 수도 있습니다.

As a family town of Wolseong Son’s Clan and Yeogang Yi’s Clan, Yangdong Village is where several houses with a long history have been well-kept in the wide Angang plains. This village school belonged to the family of Wolseong Son’s Clan. It was regarded as the twin master village school along with the Lecture Hall, the village school of the Yi Family (Important Folklore Material No. 83). Constructed in the 52nd year of the reign of King Yeongjo (1776) of the Joseon Dynasty, it is located on the hill at the entrance of the town to the east. This house measures 5 kan (a unit of measurement referring to the distance between two columns) at the front and 2 kan at the sides. Built in the “ㅡ”-shaped layout, it has toenmaru (wood-floored veranda) and a hip and gable roof with “人”-shaped sides when viewed from the lateral side. The house has daecheongmaru (main wooden floor) at the center and a room on both sides. There are a kitchen behind the room on the right side and a veranda behind the daecheongmaru. In front of the daecheongmaru is a hanging board inscribed with “Allakjeong,” with a board with the inscription “Seongsanjae” at the backside of the daecheongmaru. A simple and plain architecture of the Joseon Dynasty, it is regarded as an important folk asset along with Lecture Hall in Yangdong Village. ※ Viewing of the cultural property above is usually available anytime but may be limited depending on the owner’s personal circumstances.

良洞村是月城孙氏和骊江李氏的同族村,在辽阔的安康平原上完好地保存着历史悠久的多座古宅。这座亭子为孙氏宗门的建筑物,在村里可与李氏宗门学堂-讲学堂(重要民俗资料第83号)建筑物相媲美的学堂。据传建于朝鲜英祖52年(1776)左右,位于村落的东口山丘上。大小为面阔5间、进深2间,前面设有檐廊,平面呈‘一'字形的建筑物。屋顶从侧面看是‘人’字形复斜式屋顶。房屋的布局为前面3间是大厅地板,两侧末端有房间。右侧房后面是厨房,大厅后面有地板。另外,大厅前后悬挂着写有‘安乐亭’和‘城山斋’字样的匾额。整体上比较简朴的朝鲜时代建筑物,和讲学堂一并成为了在良洞村非常重要的民俗资料。

양동마을은 월성 손씨와 여강 이씨의 동족마을로, 넓은 안강평야에 오랜 전통을 지닌 여러 집들을 잘 보존하고 있는 곳이다. 손씨 문중 건물로 이 마을에서 이씨 문중 서당인 강학당(중요민속자료 제83호)과 쌍벽을 이루는 서당이다. 조선 영조 52년(1776)경에 지었다고 하며 마을로 들어서는 동구 동쪽 산 언덕에 자리잡고 있다.

앞면 5칸·옆면 2칸 크기로 앞쪽에 툇마루를 둔 '一'자형 평면을 가진 집이다.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인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방 배치 형식은 앞쪽 가운데 3칸은 대청마루, 양쪽 끝칸은 방을 두었다. 오른쪽 방 뒤편으로 부엌이 마련되어 있고 대청 뒤에는 마루를 두었다. 또한 대청 앞면에는 ‘안락정’, 뒷면에는 ‘성산재’라고 쓴 현판이 걸려 있다.

소박하고 간소하게 지은 조선시대 건축으로 강학당과 함께 양동마을에서 중요한 민속자료가 되고 있다.

※ 위 문화재는 일반적으로 관람이 가능하나, 소유주 등의 개인적 사정으로 관람이 제한될 수도 있습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