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무형문화재 제89호

침선장 (針線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무형문화재 / 전통기술 / 공예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1988.08.01
소 재 지 서울특별시 강동구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침선이란 바느질로 옷과 장신구를 만드는 기술을 말하며 그 기술을 가진 사람을 침선장이라 한다.

사람이 바느질을 시작한 것은 역사시대 이전부터였다고 한다. 지금의 바늘과 흡사한 신라시대 금속제가 발견되었으며, 고구려 고분벽화나『삼국사기』를 통해 볼때 삼국시대부터 이미 상당한 수준의 침선이 발달했음을 알 수 있다. 침선은 고려시대와 조선시대로 이어지면서 더욱 발달하여 오늘날까지 전승되고 있다.

침선에 필요한 용구로는 옷감, 바늘, 실, 실패, 골무, 가위, 자, 인두, 인두판, 다리미, 다리미판, 못바늘 등이다. 옷감으로는 주로 비단, 무명, 모시, 마 등이 쓰인다. 실은 무명실을 많이 사용하며, 실의 선택은 옷감의 재질, 색상, 두께 등에 따라 달라진다. 바느질 방법은 기초적인 감침질과 홈질, 박음질, 상침질, 휘갑치기, 사뜨기, 공그리기 등으로 옷의 부위에 따라 필요한 바느질법을 사용한다. 계절변화에 따라 여름에는 홑으로 솔기를 가늘게 바느질하고, 봄·가을에는 겹으로 바느질하며, 겨울에는 솜을 넣어 따뜻한 옷을 만든다.

옛날에는 여자면 누구나 침선을 할 줄 알아야만 했기에 집안에서 바느질법을 익히고 솜씨를 전수받아서 침선법이 계속 이어져왔으며, 궁중에서도 침방이 있어 기법이 전승되기도 하였다.

Chimseonjang refers to the needlework skill use in making clothes and accessories, or to an artisan with such a skill. Perhaps, people started doing needlework in the prehistoric period. Metal needles similar to those of the present day have been found on sites of the Silla Period (37 BC – 935 AD). We can see that needlework developed to a considerable level during the Three Kingdoms Period (circa 57BC – 668 AD) based on murals in tombs of Goguryeo and on Samguk sagi (History of the Three Kingdoms). It continued to develop during the Goryeo (877 – 1394) and Joseon (1392 – 1910) Periods. Needlework is mostly done with cotton thread on silk, cotton, ramie, and hemp fabrics. The type of thread to be used is selected depending on the quality, color, and thickness of the cloth to be worked on. In olden days, needlework used to be an essential skill for women. There was even a sewing room in the Royal Palace.

针线是指针线活,是制作服饰的关键服饰是衣服与装饰的统称,包括通过针线活制作的所有东西。这些针线技术或技工称针线匠。据说人类开始针线活始于史前,已发现的新罗时代金属制针类似于现用针。通过高句丽壁画和《三国史记》可知,三国时代针线技术已具有了相当高的水平,到了高丽时代与朝鲜时代,技术更加发达并一直流传至今。古时女性必须会做针线,针线法以家庭为单位流传至今。宫中也有针线房,技法也被传承下来。现在继承人已去世,因此只剩下家庭内传承,但如今也已消失。现由重要的无形文化财针线匠技能保有者具惠子传承。

針線とは針に糸を通して縫うことを指し、服飾の全てとも言える。服飾とは衣服と装飾の全てを意味するため、その範囲は針に糸を通して縫うことで作られる全てのものを指す。このような針線技術と、その技術を持った人を針線匠と呼ぶ。人が縫い物を始めたのは、歴史時代以前からであると言われている。今日の針と酷似した新羅時代の金属製が発見され、三国時代には既に相当なレベルの針線技術があったことが高句麗壁画や『三国史記』から分かる。それから、高麗時代と朝鮮時代へと続き、針線技術はより発達して今日に至るまで受け継がれている。昔は女性なら誰でも針線ができなければならなかったので、家で針線の方法を学び、その技術が伝授されたため、針線法はずっと受け継がれてきた。宮中においても針房があり、その技術が受け継がれたことがあったが、現在は伝承者が皆亡くなり、一般的に家庭で針線法が受け継がれてきたが、今はそれさえ不可能になってきた。現在は重要無形文化財の針線匠技能保持者である具恵子氏が、韓国固有の針線技術の命脈を継いでいる。

침선이란 바느질로 옷과 장신구를 만드는 기술을 말하며 그 기술을 가진 사람을 침선장이라 한다.

사람이 바느질을 시작한 것은 역사시대 이전부터였다고 한다. 지금의 바늘과 흡사한 신라시대 금속제가 발견되었으며, 고구려 고분벽화나『삼국사기』를 통해 볼때 삼국시대부터 이미 상당한 수준의 침선이 발달했음을 알 수 있다. 침선은 고려시대와 조선시대로 이어지면서 더욱 발달하여 오늘날까지 전승되고 있다.

침선에 필요한 용구로는 옷감, 바늘, 실, 실패, 골무, 가위, 자, 인두, 인두판, 다리미, 다리미판, 못바늘 등이다. 옷감으로는 주로 비단, 무명, 모시, 마 등이 쓰인다. 실은 무명실을 많이 사용하며, 실의 선택은 옷감의 재질, 색상, 두께 등에 따라 달라진다. 바느질 방법은 기초적인 감침질과 홈질, 박음질, 상침질, 휘갑치기, 사뜨기, 공그리기 등으로 옷의 부위에 따라 필요한 바느질법을 사용한다. 계절변화에 따라 여름에는 홑으로 솔기를 가늘게 바느질하고, 봄·가을에는 겹으로 바느질하며, 겨울에는 솜을 넣어 따뜻한 옷을 만든다.

옛날에는 여자면 누구나 침선을 할 줄 알아야만 했기에 집안에서 바느질법을 익히고 솜씨를 전수받아서 침선법이 계속 이어져왔으며, 궁중에서도 침방이 있어 기법이 전승되기도 하였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