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유네스코 등재유산 소개

  • 인쇄

국가무형문화재 제84-1호

고성농요 (固城農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무형문화재 / 전통 공연·예술 / 음악
지정(등록)일 1985.12.01
소 재 지 경상남도 고성군
관리자(관리단체) (사)국가무형문화재 고성농요보존회 
문화재 담당부서 : 무형문화재과- 상세문의

고성농요는 경상남도 고성지역에서 전승되어오고 있는 전통농요이다. 고성농요는 하지무렵부터 시작되는 농사소리가 주축을 이루며 이를 ‘등지’라고도 하는데, 등지는 모내기소리의 경상도 방언이다. 고성농요는 모판에서 모를 찌면서 부르는 모찌기소리, 모를 심을 때 부르는 모심기소리, 보리타작하며 부르는 도리깨질소리, 김맬 때 부르는 상사소리 및 방아타령 등으로 이밖에 부녀자들이 삼을 삼으면서 부르는 삼삼기소리, 물레질하며 부르는 물레타령 등이 있다. 고성농요의 노랫말에는 이 고장 농민들의 생활감정이 풍부하게 담겨 있으며 향토적인 정서가 물씬 풍긴다. 고성농요는 투박하고 억센 경상도 특유의 음악성을 간직한 경상도 노래이지만, 지리적인 영향으로 음악적인 면에서는 전라도의 계면조 선율구조로 되어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