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천연기념물 제411호

고성 덕명리 공룡과 새발자국 화석 산지 (固城 德明里 恐龍과 새발자국 化石 産地)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천연기념물 / 지구과학기념물 / 고생물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1999.09.14
소 재 지 경남 고성군 하이면 덕명5길 65 (덕명리)
시 대 원시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재경부 외
관리자(관리단체) 고성군

고성 덕명리 화석산지는 중생대 백악기 공룡발자국화석 산지로 양적으로나 다양성에 있어서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곳이며, 중생대 새발자국 화석지로는 세계 최대이다.

이곳은 다양한 퇴적구조를 보이고 있으며, 1억 2천만년 전 생물의 생활흔적이 많이 나오고 있어, 공룡의 생활상, 자연환경, 퇴적환경, 해륙분포, 새의 진화과정 등을 알 수 있는 학술적으로 귀중한 화석지이다. 또한 이곳은 기묘한 바위와 괴상하게 생긴 돌, 바닷물에 깎여 생긴 해식동굴 등 해안의 경치 또한 뛰어난 곳이다.

이곳의 상족암이라는 바위에는 새로운 옷을 즐겨 입기를 좋아하던 옥황상제가 하루는 상족암의 절경에 감탄하여 저곳에서 베를 짜면 좋은 옷이 될거라면서 선녀들과 베틀을 함께 내려보내니, 선녀들은 쉬지 않고 열심히 베를 짜서 옥황상제께 금의를 만들어 올렸다는 전설이 전해오고 있다.

고성 덕명리의 고생물 화석산출지는 과거 생물의 생활 흔적뿐 아니라 자연경치가 뛰어나고 가치가 크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이를 보존하고 있다.

In the Dinosaur and Bird Tracksite in Deongmyeong-ri of Goseong are fossilized footprints of dinosaurs that lived in the Cretaceous Period of the Mesozoic era. It is a world-renowned fossil site in terms of quantity and variety of fossils. This place is also known for the fossilized footprints of birds that lived in the Mesozoic era. Various sedimentary drifts and many living traces of lives in those days are found in this place. Therefore, it is an important place for environment research particularly the living conditions of dinosaurs, natural environment of the Mesozoic era, sedimentary environment, distribution of sea and land, and course of evolution of a bird. The Dinosaur and Bird Tracksite in Deongmyeong-ri of Goseong not only has many tracks of extinct animals and plants but also boasts of beautiful scenery. Therefore, it has been designated and protected as a Natural Monument.

固城德明里化石产地是中生代白垩纪恐龙脚印化石产地,其数量和多样性均世所罕见,也是世界上最大的中生代鸟脚印化石地。固城德明里的古生物化石产地保留了过去生物的生活痕迹,自然景观也极为壮观,具有很高的价值,因此被指定为天然纪念物,受国家保护。

固城徳明里の化石産地は中生代白亜紀の恐竜の足跡化石の産地で、量的にも多様性においても世界屈指の場所で、中生代の鳥の足跡化石地としては世界最大である。固城徳明里の古生物・化石の産出地は、過去の生物の生活痕跡だけでなく、素晴らしい自然の景色としての価値が大きいため、天然記念物に指定され保存されている。

고성 덕명리 화석산지는 중생대 백악기 공룡발자국화석 산지로 양적으로나 다양성에 있어서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곳이며, 중생대 새발자국 화석지로는 세계 최대이다.

이곳은 다양한 퇴적구조를 보이고 있으며, 1억 2천만년 전 생물의 생활흔적이 많이 나오고 있어, 공룡의 생활상, 자연환경, 퇴적환경, 해륙분포, 새의 진화과정 등을 알 수 있는 학술적으로 귀중한 화석지이다. 또한 이곳은 기묘한 바위와 괴상하게 생긴 돌, 바닷물에 깎여 생긴 해식동굴 등 해안의 경치 또한 뛰어난 곳이다.

이곳의 상족암이라는 바위에는 새로운 옷을 즐겨 입기를 좋아하던 옥황상제가 하루는 상족암의 절경에 감탄하여 저곳에서 베를 짜면 좋은 옷이 될거라면서 선녀들과 베틀을 함께 내려보내니, 선녀들은 쉬지 않고 열심히 베를 짜서 옥황상제께 금의를 만들어 올렸다는 전설이 전해오고 있다.

고성 덕명리의 고생물 화석산출지는 과거 생물의 생활 흔적뿐 아니라 자연경치가 뛰어나고 가치가 크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이를 보존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