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천연기념물 제378호

제주 천제연 난대림 (濟州 天帝淵 暖帶林)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천연기념물 / 생물과학기념물 / 생물상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1993.08.19
소 재 지 제주 서귀포시 중문동 2785-1번지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국(건설부) 외
관리자(관리단체) 제주특별자치도

천제연 난대림지대는 서귀포시 중문동에서 서쪽으로 500m 지점에 위치한 계곡을 따라 남쪽으로 형성되어 있다. 이곳은 온난한 기후대에서 자생하는 식물들이 빽빽히 우거져 숲을 이루고 있다.

난대림지대를 구성하고 있는 식물로는, 희귀식물인 솔잎란과 백량금, 죽절초, 담팔수나무, 구실잣밤나무, 조록나무, 참식나무, 가시나무, 감탕나무, 바람들칡, 마삭줄, 남오미자, 왕모람 등이 있다. 난대림지대 중앙에는 23m 높이의 천제연폭포가 있는데 선녀들이 내려와서 목욕을 했다는 전설이 있다.

천제연 난대림지대는 희귀식물과 난대성식물이 풍부한 우리나라의 대표적 난대림지대 중의 하나로 학술적으로 귀중한 자료가 되기 때문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This subtropical forest is located around Cheonjeyeon Falls at the valley 500m away from Jungmun-dong, Seogwipo-si. In this place, the trees acclimated in the subtropical climate belt formed a forest. In the middle of the forests is Cheonjeyeon Falls, which is 23m high. Legend has it that nymphs used to take a bath in this waterfall. The subtropical forest near Cheonjeyeon Falls is valuable for scientific research because of the warm temperate plants and rare plants. Therefore, it has been designated and conserved as a Natural Monument.

天帝渊暖带林地带沿西归浦市中文洞西侧500m处的溪谷向南生成,密布有大片的暖带自生植物形成树林。天帝渊暖带林属于珍稀植物与暖带性植物丰富的我国之中,极具代表性的暖带林地带之一,具有很高的学术价值,因此被指定为天然纪念物,受国家保护。

天帝淵の暖帯林地帯は西帰浦市中文洞から西側に500m地点に位置した渓谷に沿って南側に形成している。ここは温暖な気候帯で自生する植物がぎっしりと茂り、林をなしている。天帝淵の暖帯林地帯は、希少植物と暖帯性植物が豊富な韓国の代表的な暖帯林地帯の一つで、学術的に貴重な資料となるため、天然記念物に指定されて保護されている。

천제연 난대림지대는 서귀포시 중문동에서 서쪽으로 500m 지점에 위치한 계곡을 따라 남쪽으로 형성되어 있다. 이곳은 온난한 기후대에서 자생하는 식물들이 빽빽히 우거져 숲을 이루고 있다.

난대림지대를 구성하고 있는 식물로는, 희귀식물인 솔잎란과 백량금, 죽절초, 담팔수나무, 구실잣밤나무, 조록나무, 참식나무, 가시나무, 감탕나무, 바람들칡, 마삭줄, 남오미자, 왕모람 등이 있다. 난대림지대 중앙에는 23m 높이의 천제연폭포가 있는데 선녀들이 내려와서 목욕을 했다는 전설이 있다.

천제연 난대림지대는 희귀식물과 난대성식물이 풍부한 우리나라의 대표적 난대림지대 중의 하나로 학술적으로 귀중한 자료가 되기 때문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