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천연기념물 제339호

완도 미라리 상록수림 (莞島 美羅里 常綠樹林)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천연기념물 / 문화역사기념물 / 생활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1983.08.23
소 재 지 전남 완도군 소안면 미라리 472번지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해역부
관리자(관리단체) 완도군

완도 미라리의 상록수림은 완도 앞바다에 있는 소안도의 해안가를 따라 길이 400m로 펼쳐져 있다.

상록수림을 구성하고 있는 식물들로는 모밀잣밤나무, 구실잣밤나무, 밤나무, 생달나무, 광나무, 후박나무, 보리밥나무, 사스레피나무, 동백나무, 해송 등이 있다. 예로부터 마을사람들은 이곳에 모여 마을의 안녕과 풍년, 바닷일의 무사를 비는 제사를 지내왔다.

현재 우리나라에 남아있는 상록수림의 수는 많지 않을 뿐만 아니라 완도 미라리의 상록수림은 바닷바람으로부터 마을과 농경지를 보호하는 기능도 하고 있는 등 민속적·생물학적 자료로서의 보존가치가 크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The Evergreen Forest of Mira-ri, Wando spreads 400m along the shore of Soando Island. There are lots of rare and valuable trees such as Cyathea Cuspidata and Chestnut Tree. As a village guardian, the forest has long been worshipped by the local community to pay homage to it to pray for good luck and a big catch. Now, there are few evergreen forests in Korea. Since the Evergreen Forest of Mira-ri, Wando is biologically valuable and has lots of rare and valuable trees , it is designated and protected as a Natural Monument.

莞岛美罗里的常青树林沿莞岛前海所安岛的海岸边生长,长四百米。我国现存的常青树林不多,莞岛美罗里的常青树林能够挡住海风并保护村庄和农田,具有很高的民俗、生物学资料保存价值,现因此被指定为天然纪念物,受国家保护。

莞島美羅里の常緑樹林は莞島沖にある所安島の海岸に沿って長さ400mに広がっている。現在、韓国に残っている常緑樹林の数は少なく、莞島美羅里の常緑樹林は海風から村と農耕地を保護する役割もしているなど、民俗的・生物学的な資料としての保存価値が高いため、天然記念物に指定されて保護されている。

완도 미라리의 상록수림은 완도 앞바다에 있는 소안도의 해안가를 따라 길이 400m로 펼쳐져 있다.

상록수림을 구성하고 있는 식물들로는 모밀잣밤나무, 구실잣밤나무, 밤나무, 생달나무, 광나무, 후박나무, 보리밥나무, 사스레피나무, 동백나무, 해송 등이 있다. 예로부터 마을사람들은 이곳에 모여 마을의 안녕과 풍년, 바닷일의 무사를 비는 제사를 지내왔다.

현재 우리나라에 남아있는 상록수림의 수는 많지 않을 뿐만 아니라 완도 미라리의 상록수림은 바닷바람으로부터 마을과 농경지를 보호하는 기능도 하고 있는 등 민속적·생물학적 자료로서의 보존가치가 크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