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천연기념물 제173호

해남 대둔산 왕벚나무 자생지 (海南 大屯山 왕벚나무 自生地)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천연기념물 / 생물과학기념물 / 분포학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1966.01.13
소 재 지 전남 해남군 삼산면 구림리 산24-1번지 구림리 산24-1번지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대흥사
관리자(관리단체) 해남군

왕벚나무는 장미과에 속하는 나무로서 꽃은 4월경에 잎보다 먼저 피는데 백색 또는 연한 홍색을 띤다. 지형이 높은 곳에 자라는 산벚나무와 그보다 낮은 곳에 자라는 올벚나무 사이에서 태어난 잡종이란 설도 있으나, 제주도와 전라남도 대둔산에서만 자생하는 우리나라 특산종이다.



왕벚나무는 한때 일본의 나라꽃이라 하여 베어지는 수난을 당하기도 하였으나 일본에는 왕벚나무의 자생지가 없으며, 순수한 우리나라의 특산종으로서 일본에는 우리나라의 왕벚나무가 도입되어 가서 자라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대둔산 왕벚나무 자생지는 대흥사 뒷편 산기슭에 자리하고 있다. 나이는 알 수 없으며 나무의 높이는 15m, 둘레는 0.8m이다.



왕벚나무는 우리나라가 원산지로서 그 수가 매우 적은 희귀종이므로 생물학적 가치가 높고, 식물지리학적 연구가치가 크므로 대둔산 왕벚나무 자생지를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As an endemic species on Jejudo Island and Daedunsan Mountain, Yoshino Cherries bloom in April before the leaves of this tree are out. Its flower is white or light-pink. At one time, these trees were cut down by the Korean people who regard the flower of this tree as the national flower of Japan. The natural habitat of these trees is located at the foot of Daedunsan Mountain behind Daeheungsa Temple. There are two Yoshino Cherries growing here and the height of the taller tree is 15 meters, and its girth is 0.8 meters while the age of these trees is unknown. The smaller tree has height of 7 meters and girth of 0.3 meters. Except Jejudo Island, this place is the only natural habitat of Yoshino Cherry in the inland area of Korea. Therefore, the Natural Habitat is protected by iron fence. The natural habitat of the Yoshino Cherries is designated and conserved as a Natural Monument because of the tree’s high biological value as an endangered species.

王山樱(也称日本晚樱)属于蔷薇科,四月开花且先开花后长叶,花呈白色或淡红色。也有说法称其是高处生长的大山樱与较低处生长的江户彼岸樱的杂交种,是只在济州岛与全罗北道大屯山生长的我国特有植物。王山樱的原产地为我国,非常珍稀,具有极高的生物学价值,在植物地理学方面也具有很高的研究价值,因此大屯山王山樱自生地因此被指定为天然纪念物,受国家保护。

ソメイヨシノはバラ科に属する木である。花は4月ごろに葉より先にき、白色または薄い紅色を帯びる。地形が高い所で育つオオヤマザクラと、それより低い地帯で育つエドヒガンの間で生まれた雑種であるという説もあるが、実は済州島と全羅北道大芚山にだけ自生する韓国特産種である。ソメイヨシノは韓国が原産地で、その数が少ない希少種であるため、生物学的な価値が高く、植物地理学的にも研究価値が高いため、大屯山ソメイヨシノの自生地は天然記念物に指定されて保護されている。

왕벚나무는 장미과에 속하는 나무로서 꽃은 4월경에 잎보다 먼저 피는데 백색 또는 연한 홍색을 띤다. 지형이 높은 곳에 자라는 산벚나무와 그보다 낮은 곳에 자라는 올벚나무 사이에서 태어난 잡종이란 설도 있으나, 제주도와 전라남도 대둔산에서만 자생하는 우리나라 특산종이다.



왕벚나무는 한때 일본의 나라꽃이라 하여 베어지는 수난을 당하기도 하였으나 일본에는 왕벚나무의 자생지가 없으며, 순수한 우리나라의 특산종으로서 일본에는 우리나라의 왕벚나무가 도입되어 가서 자라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대둔산 왕벚나무 자생지는 대흥사 뒷편 산기슭에 자리하고 있다. 나이는 알 수 없으며 나무의 높이는 15m, 둘레는 0.8m이다.



왕벚나무는 우리나라가 원산지로서 그 수가 매우 적은 희귀종이므로 생물학적 가치가 높고, 식물지리학적 연구가치가 크므로 대둔산 왕벚나무 자생지를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