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명승 제49호

충주 계립령로 하늘재 (忠州 鷄立嶺路 하늘재)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명승 / 역사문화명승
수량/면적 397,478㎡
지정(등록)일 2008.12.26
소 재 지 충북 충주시 수안보면 미륵리 산8번지 등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충주시 외
관리자(관리단체) 충주시(충주시장)

계립령은 『삼국사기』에 신라 아달라왕 3년(156년)에 길이 열렸다고 기록되어 있으며 고구려와 백제의 영토 분쟁 역사가 전해오는 오랜 역사의 옛길로, ‘하늘재’는 계립령 중 미륵리 절터에서 문경으로 넘어가는 고개의 이름이다.

옛길을 따라 형성되어 있는 작은 계곡과 주변에 펼쳐지는 월악산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옛길의 정취를 더해주는 역사적, 경관적 가치가 큰 명승지이다.

The road over Gyerimnyeongno Path was opened in 156, the third year of the reign of King Adala of Silla, according to Samguk sagi (History of the Three Kingdoms). Haneuljae, meaning “Sky Pass,” refers to a hilly section of this road running from a temple site in Mireuk-ri to Mungyeong. The area has a history of constant territorial conflicts between Goguryeo (37 B.C. - A.D. 668) and Baekje (18 B.C. - A.D. 660). Small valleys along the ancient road look beautiful against the scenic backdrop of Woraksan Mountain.

据《三国史记》记录,鸡立岭路修建于阿达罗王三年(156年),是见证了高句丽与百济领土纷争历史的悠久古路,“天岭”是指鸡立岭内的弥勒里寺址到闻庆之间的山峰。沿着古路形成的小溪谷和周边月岳山的秀丽自然景观为古路增添了不少情趣,是具有极高历史、景观价值的名胜。

鷄立嶺は『三国史記』に新羅阿達羅王3年(156年)に道が開かれたと記録されており、高句麗と百済の領土紛争の歴史が伝えられる長い歴史を持った古道で、「ハヌルジェ峠」とは鷄立嶺のうち弥勒里の寺の跡から聞慶へと越えていく峠のことである。古道に沿って形成されている小さな谷と周辺に広がっている月岳山の美しい自然景観は古道の趣を増し、歴史的・景観的な価値の高い名勝地である。

계립령은 『삼국사기』에 신라 아달라왕 3년(156년)에 길이 열렸다고 기록되어 있으며 고구려와 백제의 영토 분쟁 역사가 전해오는 오랜 역사의 옛길로, ‘하늘재’는 계립령 중 미륵리 절터에서 문경으로 넘어가는 고개의 이름이다.

옛길을 따라 형성되어 있는 작은 계곡과 주변에 펼쳐지는 월악산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옛길의 정취를 더해주는 역사적, 경관적 가치가 큰 명승지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