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명승 제37호

동해 무릉계곡 (東海 武陵溪谷)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명승 / 문화경관
수량/면적 1,534,669㎡
지정(등록)일 2008.02.05
소 재 지 강원 동해시 무릉로 584, 등 (삼화동)
소유자(소유단체) 동해시 외 
관리자(관리단체) 동해시 
문화재 담당부서 : 천연기념물과- 상세문의

동해시 두타산과 청옥산을 배경으로한 약 4㎞에 달하는 계곡이다. 수 백명이 앉을 수 있는 너른 무릉반석과 호암소, 선녀탕, 장군바위, 쌍폭, 용추폭포 등 다양한 지형이 펼쳐져 ‘동해안 제일의 산수’라 할 정도로 자연경관이 아름답다. 무릉계곡 이름은 조선시대 삼척부사 김효원이 붙였다고 하며, 고려시대 동안거사 이승휴가 <제왕운기>를 저술하였다고 한다. 1,500여 평의 무릉반석에는 조선 4대 명필가인 봉래 양사언의 석각과 매월당 김시습을 비롯한 수많은 시인묵객들의 시가 새겨져 있어 이 곳이 옛 선비들의 풍류공간이자 수행처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바위가 갈라지며 생겨난 폭포와 기암절벽들이 독특하며, 특히 바위가 두 방향으로 갈라지며 생겨난 쌍폭과 동서 방향으로 갈라지며 생겨난 절벽에 따라 용추 소가 특이한 경관을 연출하고 있다. 이렇듯 무릉계곡은 화강암의 침식 및 퇴적을 보여주는 전형적인 지형을 보여 지질학적 가치 역시 매우 높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