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명승 제34호

보길도 윤선도 원림 (甫吉島 尹善道 園林)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명승 / 역사문화경관
수량/면적 480,728㎡
지정(등록)일 2008.01.08
소 재 지 전남 완도군 보길면 부황길 57, 등 (부황리)
시 대 -
소유자(소유단체) 완도군 외 
관리자(관리단체) 완도군 
문화재 담당부서 : 천연기념물과- 상세문의

이 곳은 조선시대 시인인 고산 윤선도(1587~1671)가 제주도로 가다가 보길도의 자연에 감동하여 머물며 만든 원림이다. 그는 51세이던 인조15년(1631)부터 13년 간 이 원림을 만들어 머물며 ‘어부사시사’ 등 많은 글을 남겼다. 그는 낙서재를 짓고 건너 개울에 연못을 파 ‘곡수당’을 세우고, 건너 산 중턱에 작은 ‘동천석실’을 만들었다. 계곡의 동북쪽에는 ‘세연정’을 세워 책을 읽고 뱃놀이도 하며 자연을 벗 삼아 지냈다. 보길도의 아름다운 자연과 어우러진 이 원림은 우리나라 고유의 자연관과 성리학의 사상이 함께 녹아있으며, 자연과 사람이 하나가 되는 모습에서 윤선도의 뛰어난 안목을 엿볼 수 있다.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