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명승 제32호

문경새재 (聞慶 새재)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명승 / 역사문화명승
수량/면적 3,768,307㎡
지정(등록)일 2007.12.17
소 재 지 경북 문경시 문경읍 새재로 1156, 등 (상초리)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문경시 외
관리자(관리단체) 문경시

『문경새재』는 조선 태종 14년(1414년) 개통된 관도 벼슬길로 영남과 기호지방을 잇는 영남대로 중 가장 유명하며 조선시대 옛길을 대표한다. <세종실록지리지>에는 ‘초점(草岾)’으로, <동국여지승람>에는 ‘조령(鳥嶺)’으로 기록된 길로 조선시대 영남도로에서 충청도(한강유역권)와 경상도(낙동강유역권)를 가르는 백두대간을 넘는 주도로의 역할을 했다.

문경새재는 제1관문 주흘관, 제2관문 조곡관, 제3관문 조령관 등 3개의 관문과 원(院)터 등 주요 관방시설과 정자와 주막 터, 성황당과 각종 비석 등이 옛길을 따라 잘 남아 있고, 경상도 선비들의 과거길로서 수많은 설화가 내려오고 있는 등 역사적, 민속적 가치가 큰 옛길이다.

주흘산, 조령산의 다양하고 아름다운 식생 경관과 옛길 주변의 계곡과 폭포, 숲길 등 경관 가치가 뛰어나며, ‘옛길 걷기 체험“, ”과거길 재현“ 등 옛길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 행사가 매년 개최되고 있어 현대인들이 조선시대 옛길 문화 및 선비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훌륭한 옛길 자원이다.

Mungyeongsaejae Pass was opened in 1414, the 14th year of the reign of King Taejong of the Joseon Dynasty, as part of the public road connecting Gyeongsang-do and Chungcheong-do. During the Joseon Dynasty, it was among the most well-known provincial roads in the country; numerous scholars from Gyeongsang-do traveled over this craggy mountain pass on their way to the capital to take the public service examinations. The three main fortress walls -- Juheulgwan (Gate No. 1), Jogokgwan (Gate No. 2), and Joryeonggwan (Gate No. 3) -- still stand along the pass. The ruins of public facilities including state-run inns, pavilions, and taverns as well as shamanic shrines and many steles also remain, attesting to the rich history of the area. The mountain pass was the main route linking the Hangang River basin in Chungcheong-do and the Nakdonggang River basin in Gyeongsang-do over the Baekdu Mountain Range. It was introduced as Chojeom (Grass Hill) in the Geographical Record from the Annals of King Sejong (r. 1418-1450) and as Joryeong (Bird Pass) in the 15th-century national gazetteer Dongguk yeoji seungnam (Augmented Survey of the Geography of Korea). Mungyeongsaejae Pass lies on two mountains: Joryeongsan and Juheulsan. The beautiful valleys and falls, diverse flora, and tree tunnels along the pass create beautiful landscapes. The historical and folk value of the area has been rediscovered through public events such as walks along the ancient roads and road restoration projects organized by the city government of Mungyeong to publicize the travel culture and lifestyle of Confucian scholars during the Joseon Dynasty.

闻庆岭是朝鲜太宗十四年(1414年)开通的官道仕途,在连接岭南地区与畿湖地区的岭南大路中最为著名,是朝鲜时代古路的代表。《世宗实录地理志》中记录为“草贴”,《东国舆地胜览》中记录为“鸟岭”,岭南道路在朝鲜时代发挥了划分忠清道(汉江流域圈)与庆尚道(洛东江流域圈)的白头大干主道路的作用。闻庆岭是朝鲜时代的代表性官道,古路边的第一关口主屹关、第二关口鸟谷关、第三关口鸟岭关等三道关口与院落等主要官方设施、亭子、客栈场、城隍堂、各种碑石等至今保存状态非常完好,是庆尚道士大夫们的科举路,给后人传下了很多传说,具有极大的历史及民俗价值。闻庆岭所在的主屹山和鸟岭山拥有美丽多样的植被景观、古路周边的溪谷、瀑布、树林隧道等自然景观,十分秀美,具有极高的景观价值,是可以了解朝鲜时代古路文化与士大夫文化的稀有的古路资源。

「聞慶セジェ」は朝鮮時代太宗14年(1414年)に開かれた管道で、嶺南地方と畿湖地方を繋ぐ嶺南大路のうち最も有名で、朝鮮時代の代表的な古道である。『世宗実録地理志』には「草岾」として、「東国輿地勝覧」には「鳥嶺」と記録された道で、朝鮮時代には嶺南道路から忠清道(漢江流域圏)と慶尚道(洛東江流域圏)を分け、白頭大幹を超える主な道としての役割を果たした。聞慶セジェは朝鮮時代の代表的な管道で、第一関門の主屹関、第二関門の鳥谷関、第三関門の鳥嶺関などの三つの関門と院の敷地など、主要な関防施設と亭、旅籠屋の跡、城隍堂と各種碑石などが古道に沿ってよく残っている。また、慶尚道の士人たちが科挙試験のために通った道で、多くの説話が伝わっているなど、歴史的・民俗的な価値の大きい古道である。また、聞慶セジェが位置している主屹山・鳥嶺山の多様で美しい植生景観と周辺の渓谷と滝、樹林トンネル等の自然景観が優れているため、その景観的な価値が優れ、朝鮮時代の古道の文化及び士人の文化が窺える素晴らしい資源である。

『문경새재』는 조선 태종 14년(1414년) 개통된 관도 벼슬길로 영남과 기호지방을 잇는 영남대로 중 가장 유명하며 조선시대 옛길을 대표한다. <세종실록지리지>에는 ‘초점(草岾)’으로, <동국여지승람>에는 ‘조령(鳥嶺)’으로 기록된 길로 조선시대 영남도로에서 충청도(한강유역권)와 경상도(낙동강유역권)를 가르는 백두대간을 넘는 주도로의 역할을 했다.

문경새재는 제1관문 주흘관, 제2관문 조곡관, 제3관문 조령관 등 3개의 관문과 원(院)터 등 주요 관방시설과 정자와 주막 터, 성황당과 각종 비석 등이 옛길을 따라 잘 남아 있고, 경상도 선비들의 과거길로서 수많은 설화가 내려오고 있는 등 역사적, 민속적 가치가 큰 옛길이다.

주흘산, 조령산의 다양하고 아름다운 식생 경관과 옛길 주변의 계곡과 폭포, 숲길 등 경관 가치가 뛰어나며, ‘옛길 걷기 체험“, ”과거길 재현“ 등 옛길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 행사가 매년 개최되고 있어 현대인들이 조선시대 옛길 문화 및 선비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훌륭한 옛길 자원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