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명승 제8호

옹진 백령도 두무진 (甕津 白翎島 頭武津)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자연유산 / 명승 / 문화경관
수량/면적 1,923,712㎡
지정(등록)일 1997.12.30
소 재 지 인천 옹진군 백령면 연화리 255-1번지
시 대 -
소유자(소유단체) 국방부 외 
관리자(관리단체) 옹진군 
문화재 담당부서 : 천연기념물과- 상세문의

백령도는 남한의 서북단에 있으며 14번째로 큰 섬이다. 이 섬 북서쪽 포구가 두무진인데, “뾰족한 바위들이 많아 생긴 모양이 장군머리와 같은 형상을 이루고 있다”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두무진에는 수억년동안 파도에 의해서 이루어진 병풍같이 깎아지른 듯한 해안절벽과 가지각색의 기암괴석이 솟아 있다. 30∼40m 높이 암벽에는 해국(海菊)이 자라고, 해안에는 염색식물인 도깨비고비·갯방풍·땅채송화·갯질경이가 있으며, 큰 바위 틈에서 범부채가 자란다. 코끼리바위, 장군바위, 신선대, 선대암, 형제바위 등 온갖 모양의 바위가 바다를 향해 늘어서 있어 전남 홍도의 기암과 부산 태종대를 합쳐 놓은 듯하다.

조선 광해군 때 이대기는『백령지』에서 선대바위를 “늙은 신의 마지막 작품”이라고 극찬했다 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