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사적 제490호

강릉 초당동 유적 (江陵 草堂洞 遺蹟)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유물산포지유적산포지 / 육상유물산포지 / 선사유물
수량/면적 59,290㎡
지정(등록)일 2007.12.03
소 재 지 강원 강릉시 초당동 84- 2 등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강릉시(강릉시장)

강릉 초당동 일대는 이미 오래전부터 선사 및 역사시대 유적들이 분포하고 있는 지역으로 알려져 온 곳이다. 여러 차례 발굴조사를 통하여 신석기, 청동기, 철기시대, 삼국시대에 이르는 주거지와 고분유적이 함께 분포하는 유적으로 확인되었다. 이 지역은 초당마을 서쪽 구릉 밑을 따라 형성되어 초당동 마을의 중심부가 위치하고 있는 곳으로 신석기시대 집터유적, 원삼국시대 집터유적과 삼국시대 무덤유적이 확인되고 있다.

특히 인접한 현대아파트 부지에서 출(出)자형 금동관과 새 날개모양 모자장식은 84-2번지에서 출토된 나비모양 모자장식과 함께 초당동유적의 역사적 위치를 가늠하는 유물일 뿐 아니라, 삼국시대 당시 강릉지역의 토착세력 존재와 신라의 진출 등 동해안 일대의 고대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를 제공하는 중요한 유적이다.

A large number of human settlements and burial sites dated to the Neolithic Age, Bronze Age, Iron Age and the Three Kingdoms Period (1st century B.C. - A.D. 7th century) have been discovered around Chodang-dong in Gangneung. The discoveries were made by the Gangneung National University Museum and the Gangwon Cultural Heritage Research Institute through twenty-seven series of excavation work starting in 1993. From May to June 2005 the Gangwon Cultural Heritage Research Institute found a large pit-type stone chamber tomb during the excavation of a home development site at 84-2 Chodang-dong. An array of impressive objects, including a gilt-bronze diadem ornament in the shape of a butterfly, silver girdle ornaments, harness equipment, an iron sword and iron arrowheads were unearthed from the tomb, which, uniquely, had a secondary chamber. These are important finds that attest to the existence of a powerful local political group during the Three Kingdoms Period, as well as providing clues to the geopolitical status of the Gangwon region and its relations with Silla.

江陵草堂洞一带经地表调查及挖掘调查(1993年后江陵大学博物馆、江原文化财研究所共进行了约27次挖掘调查及试掘调查)被确认为是分布着新石器时代、青铜时代、铁器时代、三国时代的居住址与墓葬的复合型遗址。尤其是在2005年5月∼6月江原道文化财研究所在挖掘草堂洞84-2番地住宅新建区时发现的新罗时代竖穴式石椁墓是带有主•副椁的独特葬法的大型墓,出土了鎏金铜制蝴蝶形冠帽装饰、银制带饰、马具类、铁剑、铁镞等,被评价为可确认三国时代江陵地区土著势力存在的宝贵遗物。这在研究三国时代以东海岸一带为中心的岭东地区与新罗之间的关系等反映江陵地区的地政学性的地位具有很高的学术•文化研究价值。

江陵草堂洞一帯は地表調査及び発掘調査(1993年以後、江陵大学博物館・江原文化財研究所によって約27回にわたる発掘及び試掘調査)を通じて、新石器・青銅器・鉄器時代・三国時代に至る住居の跡と古墳遺跡が一緒に分布する複合遺跡であることが確認され、特に、2005年5月~6月に江原道文化財研究所で発掘した草堂洞84-2番地の住宅新築敷地で確認された新羅時代の竪穴式石槨墓は、主・副槨が付いた独特な埋葬法を持つ大型墳で、金銅製蝴蝶形冠帽装飾・銀製腰巻装飾・馬具類・鉄剣・鉄鏃などが出土された。これは三国時代当時の江陵地域に土着勢力が存在していたことが分かる貴重な遺物で、三国時代に東海岸一帯を中心にした嶺東地域と新羅との関係など江陵地域の地政学的な位相と係わって学術的・文化財的に大きな研究価値を持っている。

강릉 초당동 일대는 이미 오래전부터 선사 및 역사시대 유적들이 분포하고 있는 지역으로 알려져 온 곳이다. 여러 차례 발굴조사를 통하여 신석기, 청동기, 철기시대, 삼국시대에 이르는 주거지와 고분유적이 함께 분포하는 유적으로 확인되었다. 이 지역은 초당마을 서쪽 구릉 밑을 따라 형성되어 초당동 마을의 중심부가 위치하고 있는 곳으로 신석기시대 집터유적, 원삼국시대 집터유적과 삼국시대 무덤유적이 확인되고 있다.

특히 인접한 현대아파트 부지에서 출(出)자형 금동관과 새 날개모양 모자장식은 84-2번지에서 출토된 나비모양 모자장식과 함께 초당동유적의 역사적 위치를 가늠하는 유물일 뿐 아니라, 삼국시대 당시 강릉지역의 토착세력 존재와 신라의 진출 등 동해안 일대의 고대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를 제공하는 중요한 유적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