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사적 제341호

김해 대성동 고분군 (金海 大成洞 古墳群)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무덤 / 무덤 / 고분군
수량/면적 56,762㎡
지정(등록)일 1991.01.09
소 재 지 경남 김해시 대성동 418-2번지 외 24필지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김해시

국립김해박물관과 김해 수로왕릉 사이의 동서로 뻗은 구릉지대에 있는 가야의 무덤들이다. 길이 약 300m, 높이 20m정도의 구릉 지대로, 경사가 완만해 무덤이 있기에 매우 적합하다. 고분군에 인접하여 고분 박물관이 건립되어 있다.

발굴조사 결과 1∼5세기에 걸친 지배집단의 무덤 자리로 고인돌을 비롯하여 널무덤(토광묘), 덧널무덤(토광목곽묘), 굴식돌방무덤(횡혈식석실묘) 등 가야의 여러 형식의 무덤이 발견되었다. 구릉 주변 평지에는 1∼3세기 무덤이 밀집되어 있고, 구릉 정상부에는 4∼5세기 무덤이 밀집되어 있어, 삼한시대 구야국 단계에서 금관가야 시기까지의 무덤이 발견되고 있다.

덧널무덤은 나무판을 조립하여 널(관)을 만든 것으로, 이전에 통나무관을 이용하던 것에서 나무판널을 사용하는 시기로의 전환이 1세기경임을 보여준다. 유물로는 토기류와 철기류, 목류, 중국제 거울 등이 출토되었다.

우리나라 고대무덤 형식의 변화 과정을 보여주며, 중국제 거울이나 토기류에서 한·중·일의 문화교류 상황을 밝혀주고 있어 중요한 자료로 평가된다.

It is located on a hilly area extending from east to west between Gimhae Construction Technical High School and Gimhae Public Stadium. The hill was a suitable location for an old tomb because it has length of about 300m, height of 20m, and gentle incline. The inclined area is currently cultivated, with the exception of a portion of the top of the hill. As a result of excavation and investigation by the museum of Gyeongseong University, many styles of tombs from the Gaya Era were found, including a pit tomb, a wooden chamber tomb, a stone chamber tomb with tunnel entrances, etc. A dolmen tomb of the ruling group from the 1st to the 5th century was also found. Old tombs from the 1st to 3rd century are clustered together within the field around the hill, and those from the 4th to 5th century, within the field around the hill. In this area, tombs from the Guya country from the Three Han Period to the Geumgwan Gaya Dynasty have been found. The wooden coffin tomb is a coffin made of assembled wooden boards, influenced by the Nangnang culture. The transition period during which a log coffin was used until the period when a wooden board coffin was adopted suggests that the time period was close to the 1st century. With ruins such as earthenware, ironware, trees, Chinese mirror, etc., excavated, these ruins carry important value showing the style of Korea’s ancient tombs and the structural changes of the wooden coffin tomb. It is also known as important material suggesting that cultural exchange took place among Korea, China, and Japan through Chinese mirrors and earthenware.

是位于金海建设工业高等学校与金海公立运动场之间沿东西方向延展的丘陵上的伽倻墓群。丘陵地带长约300米,高约20米,坡度缓和,适于建墓。如今除丘陵顶端的部分之外,其余的斜坡都已开垦成了田地。通过大成洞古坟群可了解我国古代墓葬形制的变迁过程。中国制镜子和陶器类被评价为是揭开当时韩中日文化交流状况的重要资料。

金海建設工業高等学校と金海公設運動場の間に東西に伸びた丘陵地帯にある伽倻時代の墓である。長さ約300m、高さ20mほどの丘陵地帯で、傾斜が緩慢であるため、墓を作るのに非常に適した場所である。現在、丘陵の頂上の一部分を除いた周辺の傾斜地は畑として開墾されている。金海大成洞古墳群は韓国古代における墓の形式の変化過程を示し、中国製鏡や土器類から韓・中・日の文化交流の状況を明らかにしているため、重要な資料として評価されている。

국립김해박물관과 김해 수로왕릉 사이의 동서로 뻗은 구릉지대에 있는 가야의 무덤들이다. 길이 약 300m, 높이 20m정도의 구릉 지대로, 경사가 완만해 무덤이 있기에 매우 적합하다. 고분군에 인접하여 고분 박물관이 건립되어 있다.

발굴조사 결과 1∼5세기에 걸친 지배집단의 무덤 자리로 고인돌을 비롯하여 널무덤(토광묘), 덧널무덤(토광목곽묘), 굴식돌방무덤(횡혈식석실묘) 등 가야의 여러 형식의 무덤이 발견되었다. 구릉 주변 평지에는 1∼3세기 무덤이 밀집되어 있고, 구릉 정상부에는 4∼5세기 무덤이 밀집되어 있어, 삼한시대 구야국 단계에서 금관가야 시기까지의 무덤이 발견되고 있다.

덧널무덤은 나무판을 조립하여 널(관)을 만든 것으로, 이전에 통나무관을 이용하던 것에서 나무판널을 사용하는 시기로의 전환이 1세기경임을 보여준다. 유물로는 토기류와 철기류, 목류, 중국제 거울 등이 출토되었다.

우리나라 고대무덤 형식의 변화 과정을 보여주며, 중국제 거울이나 토기류에서 한·중·일의 문화교류 상황을 밝혀주고 있어 중요한 자료로 평가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