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사적 제315호

청주 흥덕사지 (淸州 興德寺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사찰
수량/면적 34,337㎡
지정(등록)일 1986.05.07
소 재 지 충북 청주시 흥덕구 직지대로 713 (운천동)
시 대 고려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청주시
문화재 담당부서 : 보존정책과- 상세문의

청주 운천동에 있는 통일신라시대의 절터이다.

1985년 발굴조사 때 금당터·서회랑터·강당터·부속건물들이 있던 건물터가 확인되었고 ‘흥덕사’라고 새겨진 쇠북(금구)조각이 나와 절의 이름이 흥덕사였음을 알 수 있었다. ‘대중 3년명(大中 3年銘)’이라 새겨진 기와와 기타 유물들로 보아 늦어도 9세기에 지어져 고려 후기까지 그 명맥을 유지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치미·기와조각·그릇 들과 청동제품이 많이 출토되었고, 현재 남아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본인『직지심체요절』을 찍은 곳이다.

It is a temple site of the United Silla Dynasty located in Uncheon-dong, Cheongju. The excavation in 1985 confirmed the building sites including the site of a main hall, Seohoerangji, or site of west-corridor, auditorium, annex, etc. Pieces of gold ornaments with the name Heungdeoksa carved on them were discovered, suggesting that the temple's name was Heungdeoksa. Considering the relics such as tile with “Daejung Year 3” and other items, the temple is estimated to have been built in the 9th century but burnt down at the end of Goryeo. Lots of bronze ware such as chimi or the dragon head-shaped tile put on the angled top of a gable roof for decoration, pieces of tiles, vessels, etc., were excavated and are of great help to the research on art history. The discovered Jikjisimche yojeol (Collected Zen Buddhist Sermons) is a relic of great significance in printing history.

是位于清州云泉洞的统一新罗时代的寺址。兴德寺址内出土了大批鸱尾·瓦片·器皿与青铜制品,是全世界尚存至今的最为古老的金属活字本《直指心体要节》的刊印地。

清州雲泉洞にある統一新羅時代の寺の跡である。鴟尾・瓦の破片・器と青銅製品が多く出土され、現存する世界最古の金属活字本である『直指心体要節』を印刷した所である。

청주 운천동에 있는 통일신라시대의 절터이다.

1985년 발굴조사 때 금당터·서회랑터·강당터·부속건물들이 있던 건물터가 확인되었고 ‘흥덕사’라고 새겨진 쇠북(금구)조각이 나와 절의 이름이 흥덕사였음을 알 수 있었다. ‘대중 3년명(大中 3年銘)’이라 새겨진 기와와 기타 유물들로 보아 늦어도 9세기에 지어져 고려 후기까지 그 명맥을 유지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치미·기와조각·그릇 들과 청동제품이 많이 출토되었고, 현재 남아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본인『직지심체요절』을 찍은 곳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