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891호

서울 흥천사 금동천수관음보살좌상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금속조 / 보살상
수량/면적 1구
지정(등록)일 2016.02.22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성북구
시 대 기타
소유자(소유단체) 대*** 
관리자(관리단체) 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흥천사 금동천수관음상은 현재 국내에 현전하는 매우 희귀한 42수 천수관음상으로, 1894년에 작성된 「三角山興天寺四十二手觀世音菩薩佛糧施主」현판기록을 통해 적어도 19세기부터는 흥천사에 봉안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제작연대는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얼굴 모습이라든가 비례, 영락, 잘록한 허리 등의 형식 및 양식적인 특징에서 고려에서 조선 초에 걸쳐 제작된 작품으로 판단된다. 고려시대의 문헌기록에는 천수경이라든지 천수관음상 제작에 대한 기록이나 발원문이 전한다. 천수관음은 많은 손과 다양한 지물로 모든 중생을 고통에서 벗어나 행복하고 편안한 생활로 이끌어 주며 동시에 호국적 성격이 강한 원력을 가진 보살상이다. 우리나라에서의 천수관음 신앙은 통일신라 초에 관련 경전이 수용된 이후 널리 유행하였고, 이에 따른 천수관음보살상의 조성도 이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현전하는 작품은 고려 후기 제작으로 추정되는 국립중앙박물관 금동천수관음보살좌상, 파리 국립기메동양미술관의 금동천수관음보살상, 그리고 그림으로 호암미술관 천수관음보살도 등 극히 드물게 전한다. 따라서 흥천사 천수관음상은 고려~조선 초에 제작된 천수관음보살상의 매우 드문 작례로서 천수관음 도상 및 관음신앙 연구에 조각사적 가치가 크다.

This gilt-bronze statue of Avalokitesvara enshrined in Heungcheonsa Temple, Seoul is a rare example of a bodhisattva with forty-two arms. No one knows exactly when the statue was made, but a name plaque, ""Samgaksan Heungcheonsa sasibisu gwanseeumbosal bullyang siju (Offering Food to Avalokitesvara with Forty-two Arms in Heungcheonsa Temple of Samgaksan Mountain)"" at the temple dated 1894 suggests that it was enshrined there sometime before that year. The details of the statue, including the proportions of the face and body, beaded adornments and slim waist, show that it was made between late Goryeo (918-1392) and early Joseon (1392-1910). With very few examples remaining, this particular statue is regarded as a very valuable source of information about the thousand-armed Avalokitesvara statues made in the period of transition from the Goryeo to the Joseon Dynasty.

흥천사 금동천수관음상은 현재 국내에 현전하는 매우 희귀한 42수 천수관음상으로, 1894년에 작성된 「三角山興天寺四十二手觀世音菩薩佛糧施主」현판기록을 통해 적어도 19세기부터는 흥천사에 봉안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제작연대는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얼굴 모습이라든가 비례, 영락, 잘록한 허리 등의 형식 및 양식적인 특징에서 고려에서 조선 초에 걸쳐 제작된 작품으로 판단된다. 고려시대의 문헌기록에는 천수경이라든지 천수관음상 제작에 대한 기록이나 발원문이 전한다. 천수관음은 많은 손과 다양한 지물로 모든 중생을 고통에서 벗어나 행복하고 편안한 생활로 이끌어 주며 동시에 호국적 성격이 강한 원력을 가진 보살상이다. 우리나라에서의 천수관음 신앙은 통일신라 초에 관련 경전이 수용된 이후 널리 유행하였고, 이에 따른 천수관음보살상의 조성도 이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현전하는 작품은 고려 후기 제작으로 추정되는 국립중앙박물관 금동천수관음보살좌상, 파리 국립기메동양미술관의 금동천수관음보살상, 그리고 그림으로 호암미술관 천수관음보살도 등 극히 드물게 전한다. 따라서 흥천사 천수관음상은 고려~조선 초에 제작된 천수관음보살상의 매우 드문 작례로서 천수관음 도상 및 관음신앙 연구에 조각사적 가치가 크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