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876호

완산부지도 (完山府地圖)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과학기술 / 천문지리기구 / 지리
수량/면적 10폭
지정(등록)일 2015.04.22
소 재 지 전라북도 전주시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국립전주박물관

이 지도는 19세기 조선사회에서 제작된 병풍식 회화지도 중 주기면이 첨부된 유일한 것이다. 지도 구성에서는 다른 전주부 지도와는 다르게 남쪽을 오른족에 배치시켰다. 전주성을 지도의 중앙 우측에 배치시키고 중앙을 여백으로 처리한 것은 다른 지도에서 전주성을 중앙에 배치한 것과는 매우 다르다.

장소의 묘사에서는 원근을 다양한 방법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여백을 적절히 이용하고 있다. 산지로 둘러싸인 모습과 중앙 좌측에 묘사된 하천 유역의 여백은 고을의 평화로움을 효과적으로 나타내고 있다. 중앙 우측에 그려져 있지만 내용상 중심인 전주성의 모습은 다른 지도에서 구현하지 못했던 치밀함을 갖추고 있다. 성곽의 성벽 뿐만 아니라, 객사, 선화당, 동헌 등의 건물과 함께 경기전, 조경묘의 모습이 세밀하게 그려져 있으며 이와 함께 관아 사이로 묘사된 민가들은 민본을 중시했던 조선의 이념을 보여준다. 지도에서 상세히 묘사된 남고산성은 후백제의 역사 공간이 전주부의 지리에 중첩되어 있음을 보여준다.

양쪽에 주기면을 첨부한 것은 주관적으로 해석한 고을의 모습과 텍스트로 표현된 객관적인 내용을 동시에 보여 줌으로써, 지도에 담긴 내용이 허구가 아님을 보여주기 위한 의도로도 볼 수 있다. 주기면에는 조선 정치 권력의 태생지임을 암시하는 텍스트가 곳곳에 담겨있다. 지도와 주기 내용을 종합하여 볼 때 『완산부지도』는 지리 지식의 편집을 통해 조선 정치 권력의 정신적 지주였던 풍패지향 전주부의 모습을 구현하고, 동시에 후백제의 도읍이었음을 보여줌으로써 19세기말 당시 전주부가 지향하고자 했던 모습을 재현하고자 한 것이었다.

The Map of Wansan-bu is a collection of ten maps of Jeonju-bu (or Wansan-bu), the capital of Jeolla-do and home of the Jeonju Yi clan, which produced the founder of the Joseon Dynasty. Mounted on a ten-panel folding screen, the map shows the origins and history of the city together with geographic and cultural information and pictorial maps of Jeonju from the south to the north. Made in the late nineteenth century, the maps are rare and valuable cartographic representations of the city in an artistic style.

이 지도는 19세기 조선사회에서 제작된 병풍식 회화지도 중 주기면이 첨부된 유일한 것이다. 지도 구성에서는 다른 전주부 지도와는 다르게 남쪽을 오른족에 배치시켰다. 전주성을 지도의 중앙 우측에 배치시키고 중앙을 여백으로 처리한 것은 다른 지도에서 전주성을 중앙에 배치한 것과는 매우 다르다.

장소의 묘사에서는 원근을 다양한 방법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여백을 적절히 이용하고 있다. 산지로 둘러싸인 모습과 중앙 좌측에 묘사된 하천 유역의 여백은 고을의 평화로움을 효과적으로 나타내고 있다. 중앙 우측에 그려져 있지만 내용상 중심인 전주성의 모습은 다른 지도에서 구현하지 못했던 치밀함을 갖추고 있다. 성곽의 성벽 뿐만 아니라, 객사, 선화당, 동헌 등의 건물과 함께 경기전, 조경묘의 모습이 세밀하게 그려져 있으며 이와 함께 관아 사이로 묘사된 민가들은 민본을 중시했던 조선의 이념을 보여준다. 지도에서 상세히 묘사된 남고산성은 후백제의 역사 공간이 전주부의 지리에 중첩되어 있음을 보여준다.

양쪽에 주기면을 첨부한 것은 주관적으로 해석한 고을의 모습과 텍스트로 표현된 객관적인 내용을 동시에 보여 줌으로써, 지도에 담긴 내용이 허구가 아님을 보여주기 위한 의도로도 볼 수 있다. 주기면에는 조선 정치 권력의 태생지임을 암시하는 텍스트가 곳곳에 담겨있다. 지도와 주기 내용을 종합하여 볼 때 『완산부지도』는 지리 지식의 편집을 통해 조선 정치 권력의 정신적 지주였던 풍패지향 전주부의 모습을 구현하고, 동시에 후백제의 도읍이었음을 보여줌으로써 19세기말 당시 전주부가 지향하고자 했던 모습을 재현하고자 한 것이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