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710호

수원 서북공심돈 (水原 西北空心墩)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 성 / 성곽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2011.03.03
소 재 지 경기 수원시 팔달구 장안동 332번지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수원시

화성의 화서문 옆에 위치하고 있으며, 조선 정조 20년(1796)에 건립되었다.

수원 서북공심돈은 화성 서북측 성벽에서 돌출시켜 남측면의 일부만 성곽에 접하고 나머지 3면이 돌출된 평면을 이루고 있다.

3층 구조로 하부 치성(雉城)은 방형의 석재를 사용하였고 1층과 2층 외벽과 3층 하부는 전돌로 쌓았다.

1, 2층 각 면에는 6개의 총안(銃眼)이 있으며, 3층에는 여장(女墻)을 쌓고 같은 높이에 4개의 총안을 내었다. 3층 포루(鋪樓)는 정면 2칸, 측면 2칸의 팔작 기와지붕으로 벽면 위쪽의 판문에는 전안(箭眼)이 설치되어 있다.

치성의 북측면과 서측면에는 각 2개소의 현안(懸眼)을 두어 성에 접근하는 적을 방어할 수 있도록 하였고, 하부는 성벽의 석재를 오목하게 “∪”자형으로 가공하여 상부 전돌 현안과 연결되게 하였다.

수원 서북공심돈의 성제(城制)는 현존 성곽 건축에서는 화성에서만 볼 수 있는 것으로 재료의 유연성과 기능성이 우수하며, 치성의 석재 쌓기 기법과 상부 공심돈의 전돌 축조 기법, 현안과 총안, 전안 등의 중요한 시설 등 독창적인 건축형태와 조형미를 가지고 있다.

This watchtower is located next to the Hwaseomun Gate of Hwaseong Fortress and was built in 1796 (the 20th year of King Jeongjo’s reign). This turret-style watchtower on the northeast side of the fortress, juts out from the fortified wall in a manner to provide a good view into all directions. The structure is divided into three tiers. The base is built with square stone blocks, and the outer walls of the first and second floors and the lower section of the third floors are constructed with bricks. There are six casemates on each of the three walls at the first and second floors, and a battlement at the third floor, along with four casemates positioned at the same height as the battlement. The sentry post at the third floor, measuring about two kan (the space between two columns, one kan being about 2.5m) on the front and side, is surmounted by a hipped-and-gabled roof. The wooden doors above the wall also have a series of gun holes. On the north and west walls of the turret, there are two loopholes to thwart the enemy approaching the fortress. The lower section has stone blocks trimmed into the shape of the letter ‘U’ in a manner to interlock with the brick casemates above them. The Northwestern Watchtower of Hwaseong Fortress, built in a style which has never been seen in any other surviving fortresses, is remarkable for the flexibility and functionality of materials used as well as for the quality of construction, in both stone and brick structures, especially impressively displayed in details like casemates and loopholes. This watchtower is as magnificent as it is original as a piece of architecture.

화성의 화서문 옆에 위치하고 있으며, 조선 정조 20년(1796)에 건립되었다.

수원 서북공심돈은 화성 서북측 성벽에서 돌출시켜 남측면의 일부만 성곽에 접하고 나머지 3면이 돌출된 평면을 이루고 있다.

3층 구조로 하부 치성(雉城)은 방형의 석재를 사용하였고 1층과 2층 외벽과 3층 하부는 전돌로 쌓았다.

1, 2층 각 면에는 6개의 총안(銃眼)이 있으며, 3층에는 여장(女墻)을 쌓고 같은 높이에 4개의 총안을 내었다. 3층 포루(鋪樓)는 정면 2칸, 측면 2칸의 팔작 기와지붕으로 벽면 위쪽의 판문에는 전안(箭眼)이 설치되어 있다.

치성의 북측면과 서측면에는 각 2개소의 현안(懸眼)을 두어 성에 접근하는 적을 방어할 수 있도록 하였고, 하부는 성벽의 석재를 오목하게 “∪”자형으로 가공하여 상부 전돌 현안과 연결되게 하였다.

수원 서북공심돈의 성제(城制)는 현존 성곽 건축에서는 화성에서만 볼 수 있는 것으로 재료의 유연성과 기능성이 우수하며, 치성의 석재 쌓기 기법과 상부 공심돈의 전돌 축조 기법, 현안과 총안, 전안 등의 중요한 시설 등 독창적인 건축형태와 조형미를 가지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