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356호

초조본 현양성교론 권3 (初雕本 顯揚聖敎論 卷三)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대장도감본
수량/면적 1축
지정(등록)일 2002.10.19
소 재 지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55, 서울역사박물관 (신문로2가,서울역사박물관)
시 대 고려 현종연간(11세기)
소유자(소유단체) 공유 
관리자(관리단체) 서울역사박물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북인도의 무착보살이 저술하고 당나라 승려인 현장이 한역한 『현양성교론』 20권 가운데 제3권 1축이다. 성교(聖敎)현양(顯揚)하기 위한 논서(論書)라는 뜻으로 법상종의 가장 중요한 책인 『유가사지론』을 널리 펼치기 위해 저술한 것인데, 모든 존재는 의식에 의하여 생긴 것이고 이 이치를 바로 알고 닦아야 부처가 된다는 의미이다.

이 판본은 해인사 고려대장경 판과 비교할 때, 판식은 동일하나 판수제이고 책의 장수 표시가 ‘장(丈)’으로 되어 있어, 판미제에 책의 장수 표시가 ‘장(張)’으로 되어 있는 해인사본과 차이를 보여 주고 있다.

그리고 책 끝에 있는 간행기록이 초조본에는 없는데 해인사본에는 있다. 또한 초조본에는 누락된 것과 오자도 몇 곳에 보이고 있으며, 한 획이 탈락되어 있는 글자가 보이고 있는데, 해인사 본은 바로 잡아 놓았다.

이 판본은 고려 현종 때 부처님의 힘으로 거란의 침입을 극복하고자 만든 초조대장경 판본 가운데 하나로, 보존 및 인쇄상태가 뛰어나 서지학ㆍ불교사연구에 매우 귀중한 자료로 평가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