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338호

옥천 용암사 동·서 삼층석탑 (沃川 龍岩寺 東·西 三層石塔)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수량/면적 2기
지정(등록)일 2002.03.12
소 재 지 충북 옥천군 옥천읍 삼청리 산51-1번지 용암사
소유자(소유단체) 용암사 
관리자(관리단체) 용암사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용암사는 신라 진흥왕 13년(552) 때 의신(義信)이 세운 사찰이다. 이 석탑은 일반적인 가람배치와 달리 대웅전의 앞이 아니라 사방이 한 눈에 조망되는 북쪽 낮은 봉우리에 있다. 석탑이 사방의 조망권이 확보된 위치에 건립된 것으로 보아 고려시대에 이르러 성행했던 산천비보(山川裨補)사상에 의해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산천비보사상이란, 탑이나 건물을 건립해 산천의 쇠퇴한 기운을 북돋아준다는 것이다.

같은 모양의 석탑 2기는 이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을 올렸다. 자연암반 위에 건립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이층 기단을 갖추고 있으며, 동탑은 4.3m, 서탑은 4.1m로 규모면에서 약간의 차이가 있다. 서탑의 경우 2층과 3층 탑신의 몸돌이 결실되어 새로이 보충해 놓은 것이다.

각 부의 양식과 석재의 결구 수법에서 매우 간략화된 수법을 보이고 있는 이 탑은, 현재까지 확인된 산천비보사상에 의해 건립된 석탑 중 유일하게 쌍탑이라는 점에서 학술적 가치가 높다.

Yongamsa is a temple founded by Monk Uisin in 552 (the 13th year of the reign of King Jinheung of Silla). The twin pagodas are located on a low peak north of the temple, which is a unique spot compared to the other pagodas usually located in front of the Main Hall of a temple. Their being located on a place that commands a fine view in all directions makes one assume that it was based on the wish to have the country prosper by having Buddha’s power spread across the country, which was prevalent during the Goryeo Period (918-1392). Each of the twin was set up on a two-tiered platform on natural bedrock. One of them is 4.3m tall, and the other, 4.1m tall. A part between the second and third tiers of the body of the one in the west was damaged and repaired. The twin pagodas display a very simplified technique in styles and connection between stones. They are the only twin stone pagodas supposedly set up based on the aforesaid wish among those existing in the country.

龙岩寺是新罗真兴王13年(552)义信建造的寺院。此石塔与普通的伽蓝设置有所不同,没有设在大雄殿前面,而是设立在可以一眼眺望四方的北面低矮的山顶上,由此推测此塔是根据高丽时代盛行的山川裨補思想修建。山川裨補思想是指修建塔和建筑来重振山川衰退的气韵。此塔各部分的样式和石材的结构手法非常简练,是现存以山川裨補思想建造的石塔中唯一的双塔,具有很高的学术价值。

龍岩寺は、新羅真興王13年(552)に義信が作った寺である。この石塔は、一般的な伽藍の配置とは違って大雄殿の前ではなく、四方が一目で見渡せる北側の低い峰にある。石塔が四方の眺望が確保された位置に建設されたことから、高麗時代に至って盛んになった山川裨補思想により建設されたと考えられる。山川裨補思想とは、塔や建物を建設して山と川の衰えた気を引き立てるということである。各部分の様式と石材の結構手法において、大変簡略化された手法を見せている。この塔は、現在まで確認された山川裨補思想により建設された石塔のうち、唯一の双塔という点で学術的価値がある。

용암사는 신라 진흥왕 13년(552) 때 의신(義信)이 세운 사찰이다. 이 석탑은 일반적인 가람배치와 달리 대웅전의 앞이 아니라 사방이 한 눈에 조망되는 북쪽 낮은 봉우리에 있다. 석탑이 사방의 조망권이 확보된 위치에 건립된 것으로 보아 고려시대에 이르러 성행했던 산천비보(山川裨補)사상에 의해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산천비보사상이란, 탑이나 건물을 건립해 산천의 쇠퇴한 기운을 북돋아준다는 것이다.

같은 모양의 석탑 2기는 이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을 올렸다. 자연암반 위에 건립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이층 기단을 갖추고 있으며, 동탑은 4.3m, 서탑은 4.1m로 규모면에서 약간의 차이가 있다. 서탑의 경우 2층과 3층 탑신의 몸돌이 결실되어 새로이 보충해 놓은 것이다.

각 부의 양식과 석재의 결구 수법에서 매우 간략화된 수법을 보이고 있는 이 탑은, 현재까지 확인된 산천비보사상에 의해 건립된 석탑 중 유일하게 쌍탑이라는 점에서 학술적 가치가 높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