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324호

시흥 소래산 마애보살입상 (始興 蘇萊山 磨崖菩薩立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석조 / 불상
수량/면적 1좌
지정(등록)일 2001.09.21
소 재 지 경기 시흥시 대야동 산140-3번지
시 대 고려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시흥시

소래산의 마애상은 서있는 모습의 부처를 얇은 선으로 새긴 것으로, 장군바위라고 부르는 바위에 새겨져 있다.

무늬가 새겨진 모자 모양의 둥근 보관을 쓰고 있으며 작고 좁은 관대가 옆으로 휘날리고 있다. 목에는 삼도가 굵은 띠처럼 새겨져 있고 가슴에는 대각선으로 가로지른 꽃무늬가 새겨진 속에 입은 옷과 띠매듭이 보인다. 양어깨를 모두 감싼 옷을 입었는데, 가슴 밑에서부터 반원을 그리며 규칙적으로 흘러내린 주름은 볼륨감은 없으나 유려한 선으로 이어져 있다. 반원으로 둥글게 흘러내린 상의자락 밑 양쪽으로 발을 벌렸는데 발가락의 표현이 매우 섬세하다.

균형 잡힌 신체에 사각형의 각진 얼굴, 양어깨를 덮은 옷, 원통형 보관에 덩굴무늬가 새겨져 있는 점 등이 특징적이다. 특히 무늬을 새긴 원통형의 화려한 보관과 양어깨를 덮은 옷의 형태는 고려 전기 석조상의 특징으로 조성년대를 추정할 수 있는 근거가 된다.

시흥소래산마애상은 약 5㎜ 정도의 얕은 선각임에도 불구하고 보존상태가 좋은 편이며 기법이 우수하고 회화적인 표현이 뛰어난 세련된 작품이다.

This image of thin lines is carved on a rock called Janggunbawi (Army General Rock). The bodhisattva image wears a round crown inscribed with patterns. Three lines are depicted on the neck. It wears inner clothes inscribed with diagonal floral patterns, with the robe hung on both shoulders. The wrinkles flowing down from the chest have an elegant appearance, and the toes are exquisitely portrayed. The image features a well-proportioned body as well as square face and scrolling vine patterns inscribed on the cylinder-shaped crown. In particular, the patterned cylinder-shaped crown and the robe hung on both shoulders are characteristics of a stone image of the early Goryeo Period (918-1392). Despite the shallowly (5mm) engraved lines, the image has been preserved well, showing excellent techniques and expressions.

苏莱山的磨崖像是用浅显的线条来雕刻的菩萨立像,雕刻在名为将军石的岩石上。始兴苏莱山磨崖像尽管只采用了约5毫米的浅显线刻,但保存状态较好,是一件技法优秀、绘画表现出众的凝练之作。

蘇莱山の磨崖像は立ち姿の仏を細い線で刻んだもので、将軍岩と呼ばれる岩に刻まれている。始興蘇莱山磨崖像は、約5㎜程度の浅い線刻にも関わらず、保存状態が良い方で、技法が優れている。全体的に絵画的な表現が素晴らしい、洗練された作品である。

소래산의 마애상은 서있는 모습의 부처를 얇은 선으로 새긴 것으로, 장군바위라고 부르는 바위에 새겨져 있다.

무늬가 새겨진 모자 모양의 둥근 보관을 쓰고 있으며 작고 좁은 관대가 옆으로 휘날리고 있다. 목에는 삼도가 굵은 띠처럼 새겨져 있고 가슴에는 대각선으로 가로지른 꽃무늬가 새겨진 속에 입은 옷과 띠매듭이 보인다. 양어깨를 모두 감싼 옷을 입었는데, 가슴 밑에서부터 반원을 그리며 규칙적으로 흘러내린 주름은 볼륨감은 없으나 유려한 선으로 이어져 있다. 반원으로 둥글게 흘러내린 상의자락 밑 양쪽으로 발을 벌렸는데 발가락의 표현이 매우 섬세하다.

균형 잡힌 신체에 사각형의 각진 얼굴, 양어깨를 덮은 옷, 원통형 보관에 덩굴무늬가 새겨져 있는 점 등이 특징적이다. 특히 무늬을 새긴 원통형의 화려한 보관과 양어깨를 덮은 옷의 형태는 고려 전기 석조상의 특징으로 조성년대를 추정할 수 있는 근거가 된다.

시흥소래산마애상은 약 5㎜ 정도의 얕은 선각임에도 불구하고 보존상태가 좋은 편이며 기법이 우수하고 회화적인 표현이 뛰어난 세련된 작품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