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281-3호

자치통감 권193∼195 (資治通鑑 卷一白九十三~一白九十五)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수량/면적 3권 1책
지정(등록)일 2012.12.27
소 재 지 경기 고양시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원***
관리자(관리단체) 원***

『자치통감』은 중국 송(宋)나라 사마광(司馬光, 1019~1086)이 편찬한 중국통사이다. 이 책은 조선 세종의 명을 받들어 윤회(尹淮)·권도(權蹈)·설순(偰t循)·김말(金末)·유의손(柳義孫) 등 문신 40여명이 사마광의 『통감음주(通鑑音注)』, 『통감원위(通鑑源委)』, 『통감집람(通鑑輯覽)』, 『통감석의(通鑑釋義)』등 역대 중요 주석서를 바탕으로 교정하고 가감해서 세종 18년(1436)에 주자소에서 초주갑인자로 찍어내었는데 총294권이었다. 이 책의 편집이 경복궁의 사정전(思政殿)에서 행해진 관계로『자치통감사정전훈의(資治通鑑思政殿訓義)』로 불리운다.

권193-195의 3권 1책의 잔본이지만 인쇄상태와 보존상태는 거의 온전하다. 현재 이와 동일본으로 권236-238의 3권1책이 보물 제1281-1호(국립중앙박물관)로 지정되었고, 권131-135, 246-250의 10권 2책이 보물 제1281-2호(서울역사박물관)로 지정되어 있다. 전본이 아주 드문 희귀본과 집현전 학사를 동원하여 편찬한 책이라는 점에서 조선전기의 인쇄사 및 출판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로 사료된다.

Jachi tonggam (Comprehensive Mirror for Aid in Government) is a comprehensive historical record compiled by Sima Guang (1019-1086), a historian and scholar of the Song Dynasty of China. According to the royal order of King Sejong, about forty civil officials of Joseon, including Yun Hoe, Gwon Do, Seol Sun, Kim Mal, and Yu Ui-son to name but a few, edited and added annotations to several important books written by Sima Guang prior to their publication in the form of 294 books in 1436 (the 18th year of King Sejong’s reign). Though this book includes three odd volumes from the entire set, it has been preserved virtually intact. Volumes 236-238 from the same book were designated as Treasure No. 1281-1 (kept at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while two books containing volumes 131-135 and 246-250 were collectively designated as Treasure No. 1281-2 (kept at the Seoul Museum of History). Published by scholars from the Hall of the Worthies, it is a precious work that offers diverse information about printing and publication during the early Joseon Period.

『자치통감』은 중국 송(宋)나라 사마광(司馬光, 1019~1086)이 편찬한 중국통사이다. 이 책은 조선 세종의 명을 받들어 윤회(尹淮)·권도(權蹈)·설순(偰t循)·김말(金末)·유의손(柳義孫) 등 문신 40여명이 사마광의 『통감음주(通鑑音注)』, 『통감원위(通鑑源委)』, 『통감집람(通鑑輯覽)』, 『통감석의(通鑑釋義)』등 역대 중요 주석서를 바탕으로 교정하고 가감해서 세종 18년(1436)에 주자소에서 초주갑인자로 찍어내었는데 총294권이었다. 이 책의 편집이 경복궁의 사정전(思政殿)에서 행해진 관계로『자치통감사정전훈의(資治通鑑思政殿訓義)』로 불리운다.

권193-195의 3권 1책의 잔본이지만 인쇄상태와 보존상태는 거의 온전하다. 현재 이와 동일본으로 권236-238의 3권1책이 보물 제1281-1호(국립중앙박물관)로 지정되었고, 권131-135, 246-250의 10권 2책이 보물 제1281-2호(서울역사박물관)로 지정되어 있다. 전본이 아주 드문 희귀본과 집현전 학사를 동원하여 편찬한 책이라는 점에서 조선전기의 인쇄사 및 출판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로 사료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