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188호

경주 남산 천룡사지 삼층석탑 (慶州 南山 天龍寺址 三層石塔)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93.12.29
소 재 지 경북 경주시 내남면 용장리 875-2번지
시 대 통일신라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경주시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천룡사의 옛터에 무너져 있던 탑으로, 1990년 부족한 부분을 보충하여 새로이 복원한 것이다. 1단의 기단(基壇)위에 3층의 탑신(塔身)을 세운 모습인데, 1990년에 실시된 조사과정에서 기단이 1단임이 밝혀졌다.

탑신의 몸돌 아래에 새긴 괴임의 크기가 작아지고 있는 점과, 지붕돌의 낙수면이 경쾌한 경사를 보이고 있는 점 등으로 보아 통일신라 후기인 9세기경에 만들어진 것으로 짐작할 수 있다.

기단의 일부와 머리장식의 대부분이 없어지거나 파손되어 원래의 모습을 볼 수 없음이 안타깝다.

The pagoda used to be in collapsed condition at the old site of Cheollyongsa Temple but was restored to its current condition in 1990 by supplementing the missing parts. It has one stylobate and a 3-story body, with an investigation conducted in 1990 confirming that this pagoda had a single stylobate. With the pile stone carved under the body stone becoming smaller and the top surface of the roof stone slanted gracefully, this pagoda seems to have been in the 9th century during the late Unified Silla Dynasty. The original shape of the pagoda cannot be known due to the missing head ornament and part of the base platform.

此塔一度倒塌于天龙寺址内,1990年对不足之处加以补充,复原成如今的面貌。采用了在一层基坛上面建有三层塔身的形式,1990年实施调查的过程中确认此塔为一层基坛。局部基坛和大部分轮相已消失或破损,石塔原貌已经不复存在,令人惋惜。

天龍寺の旧敷地にあったもので、1990年欠落していた部分を補い、新たに復元したものである。一段の基壇の上に三重の塔身を乗せた形で、1990年行われた調査の過程で、基壇は一段であったことが明らかになった。基壇の一部や相輪のほとんどが破損されており、原形が分からない状態である。

천룡사의 옛터에 무너져 있던 탑으로, 1990년 부족한 부분을 보충하여 새로이 복원한 것이다. 1단의 기단(基壇)위에 3층의 탑신(塔身)을 세운 모습인데, 1990년에 실시된 조사과정에서 기단이 1단임이 밝혀졌다.

탑신의 몸돌 아래에 새긴 괴임의 크기가 작아지고 있는 점과, 지붕돌의 낙수면이 경쾌한 경사를 보이고 있는 점 등으로 보아 통일신라 후기인 9세기경에 만들어진 것으로 짐작할 수 있다.

기단의 일부와 머리장식의 대부분이 없어지거나 파손되어 원래의 모습을 볼 수 없음이 안타깝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