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108호

불정심다라니경 (佛頂心陀羅尼經)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왕실본
수량/면적 3권 1책
지정(등록)일 1991.09.30
소 재 지 서울특별시 관악구
시 대 조선 성종16년(1485)
소유자(소유단체) 성*** 
관리자(관리단체) 호***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불정심다라니경은 온 마음으로 읽고 지니면 재앙을 피할 수 있다는 신앙에 의해 널리 유통된 경전이다. 다라니는 지혜와 삼매(三昧:잡념을 버리고 한가지 일에 정신을 집중시키는 것)를 성취시켜 주는 힘을 지니고 있는 말씀으로 글자 하나마다 무한한 의미와 위력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이 책은 목판에 새기고 닥종이에 찍어낸 것으로 상·중·하 3권을 1책으로 엮었으며, 크기는 세로 31㎝, 가로 18.7㎝이다. 책 끝에 있는 학조(學祖)의 글을 통해서 성종 16년(1485)에 인수대비가 당나라 판본을 견본으로하여 간행한 것임을 알 수 있다. 본문을 상·하 2단으로 나누어 위쪽에는 불경의 내용을 요약하여 묘사한 변상도(變相圖)를 그리고 아래쪽에는 불경을 썼다.

이 책은 이후에 여러 차례 다시 새겨 찍어낸 책들이 전래되고 있지만 지정된 보물 제1108호는 왕실에서 간행된 불정심다라니경 중에서 가장 뛰어난 작품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