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105호

수륙무차평등재의촬요 (水陸無遮平等齋儀撮要)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사찰본
수량/면적 1권 1책
지정(등록)일 1991.12.16
소 재 지 서울특별시 관악구
시 대 조선 성종1년(1470)
소유자(소유단체) 성*** 
관리자(관리단체) 호***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조선 성종 1년(1470)에 광평대군의 부인 신씨가 남편의 명복을 빌기 위해 아들 영순군에게 필사하게 하여 목판으로 간행한 책이다. 견성사(見性寺)에서 간행되었으며 책 뒤에 견성사의 승려로 보이는 혜원의 도장이 찍혀 있어 그가 소장했던 것으로 생각된다.

이 책에는 광평대군의 명복을 빌기 위한 것이어서인지 국왕에 대한 축원 없이 집안 사람들의 이름만 나열되어 있어 왕실에서 간행한 다른 책들과는 다른 형식이다.

이 책은 조선 전기 불교를 탄압하는 정책아래서도 왕실의 종친이 주관하여 실시한 수륙제(水陸祭)의 기본서이고, 『수륙무차평등재의촬요』 판본 가운데 가장 오래된 것으로 당시 불교신앙을 알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