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091-1호

제왕운기 (帝王韻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수량/면적 2권 1책
지정(등록)일 1991.09.30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소유자(소유단체) 김*** 
관리자(관리단체) 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제왕운기는 고려 공민왕 9년(1360)에 이승휴(1224∼1300)가 지은 것을 다시 만든 것이다. 인쇄상태를 살펴보면 고려 후기에서 조선 전기에 인쇄한 것으로 보인다.

구성을 보면 상·하 2권 1책으로 되어 있는데, 상권은 중국의 역사를 칠언시로 지었고, 하권은 우리나라 역사를 2부로 나누어 지리기 및 상고사는 칠언시로 하고 고려시대의 것은 오언시로 엮어 주를 붙여 편찬하였다. 『제왕운기』는 이미 보물 제418호로 지정되어 있는데, 이 보물 1091-1은 1권의 1장과 2권의 6장이 빠져있으며, 8장은 다른 판본의 책에서 보완되었다.

이 책은 『삼국사기』, 『삼국유사』와 더불어 고려시대에 편찬한 3대 사서의 하나로서 이들 책을 보완하는데 매우 중요한 자료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