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077-1호

근사록 권1~3, 9~14 (近思錄 卷一~三, 九~十四)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사간본
수량/면적 2책
지정(등록)일 1991.07.12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소유자(소유단체) 숙*** 
관리자(관리단체) 숙***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근사록(近思錄)』은 송나라 주희와 여조겸이 같이 쓴 책으로 성리학에 뛰어난 인물들의 글을 연구하는 개설적인 책으로서, 이론이 정연하다. 유학자들 사이에는 정평있는 역작으로 알려져 있다. 공민왕 19년(1370)에 이노숙이 평소에 구하려고 했던 것을 박상충을 통해 책 한 질을 입수하게 되자 이를 진양에서 간행하게 된 것이다.

이 책은 목판에 새겨 간행한 것으로 책끝에는 예서체로 간행자의 이름과 간행된 곳이 적혀있고 ‘홍무 3년’(공민왕 19년, 1370)이라는 간행년도가 쓰여 있다. 간행년도를 표시한 ‘홍무(洪武)’의 연호에서 ‘무(武)’자가 빠져있음은 고려본에서 흔히 발견되는 특징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