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070호

분청사기 박지모란문 장군 (粉靑沙器 剝地牡丹文 獐本)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생활공예 / 토도자공예 / 분청
수량/면적 1점
지정(등록)일 1991.01.25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소유자(소유단체) 이*** 
관리자(관리단체) 삼***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장군은 물·술·간장·오줌 따위를 담는 그릇의 하나로, 크기가 작은 것은 물이나 술 따위를 넣고 큰 것에는 오줌을 담아 지게로 운반할 때 사용하였다.

길이 34.5㎝, 측면 지름 15.4㎝, 아가리 지름 5.3㎝로 비교적 큰 크기의 장군이다. 긴 타원형 몸통에 한쪽 면은 둥글고, 다른 면은 편평하다. 몸통 윗면 중앙에 작은 아가리를 달았는데 손상이 많다. 전면에 두터운 백토 칠을 고르게 한 뒤, 음각으로 선무늬를 나타내는 조화기법과 무늬의 배경을 긁어내 무늬만을 남게 하는 박지기법으로 장식하였다.

아가리 주위에는 좌우 사각형 안에 큼직한 꽃잎무늬를 한 개씩 넣었다. 둥근 측면에는 원안에 꽃잎무늬를 배치하고, 그 둘레에 연꽃잎 무늬를 돌렸다. 편평한 측면에는 나뭇잎무늬를 돌리고 있다. 몸통 가운데에는 모란잎과 모란꽃으로 장식하고, 바닥면에는 두 줄의 물결무늬를 새겼다. 모란잎무늬가 있는 면의 유약은 고르게 잘 녹아 있으나, 반대편은 유약이 잘 녹지 않아 불투명하다.

당당한 모양에 어울리게 활달하게 베풀어진 조화·박지기법의 무늬가 일품인 장군으로, 조선 전기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