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059호

백자 청화초화문 필통 (白磁 靑畵草花文 筆筒)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생활공예 / 토도자공예 / 백자
수량/면적 1점
지정(등록)일 1991.01.25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소유자(소유단체) 이*** 
관리자(관리단체) 삼***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조선 후기 만들어진 문방구류의 일종으로 종이를 담아두는 통으로, 크기는 높이 16㎝, 아가리 지름 13.1㎝, 밑지름 12.6㎝이다.

원통형을 하고 있으며 겉모습은 간결하면서도 당당하다. 아랫부분 굽 위에 한줄의 푸른색 선을 두르고, 그 위로 세 곳에 활짝 핀 난초 한 포기씩을 소박하고 세련된 필치로 그려 놓았다. 난초문양은 밝은 청색으로 더욱 깔끔하고 담백한 느낌을 준다. 유약은 옅은 청색을 띠는 흰색 유약으로 전체에 고르게 발라졌다.

유약의 형태나 청색문양으로 보아, 18세기 전반에 광주 금사리 가마나 이 보다 조금 늦은 시기의 분원리 가마에서 제작된 것으로 보인다. 조선 후기 경기도 광주지방에서 제작된 종이를 담아두는 통 가운데에서 형태나 문양, 유약을 바른 모양이 가장 빼어난 작품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