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001호

양산이씨 종가 고문서 (梁山李氏 宗家 古文書)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문서류 / 국왕문서 / 교령류
수량/면적 일괄 6종16점
지정(등록)일 1989.05.23
소 재 지 경상남도 양산시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이*** 
관리자(관리단체) 양***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문서는 거의 조선 전기의 것으로, 양산이씨의 시조(始祖)인 이전생과 조선 전기 이름난 3명의 형제장수인 징석과 징옥, 징규와 그들을 포함하여 직계후손 몽란까지의 장남, 자손들에 관련된 문서이다. 총 6종 16점이다.

이전생은 고려시대 문과에 급제하여 공민왕 20년(1371) 순찰사로 경남지방을 돌아보았고, 지금의 양산군 하북면 삼수리에 정착하여 살게 되니 여기서 양산 이씨가 시작된다. 조선시대에는 공조전서, 예조판서중추부사 등의 벼슬을 지냈고, 후에 양산부원군에 봉해졌다.

이전생이 조선 태조 7년(1398)에 가선대부공조전서로 임명받는 내용이 담긴 사령서인 왕지 1점과 징석 관련 문서로 왕지 4점, 장수에게 특권을 부여하는 내용이 담긴 유서 1점, 왕이 신하에게 토지와 노비를 내리는 내용의 사패교지 3점, 그리고 징석이 죽은 후 세조임금이 내린 사제문 등이 있다. 그리고 징석의 장남 팔동이 받은 교지와 징석의 직계후손인 몽란이 병조에서 발급받은 교첩, 무과에 급제했다는 것을 증명하는 교지, 이몽란이 임진왜란 때 세운 공을 인정하여 공신으로 인정한다는 내용의 「이몽란선무원종공신록권」 등이 있다. 각 문서의 크기는 연도와 내용에 따라 다르다.

이씨 문중이 보관하고 있는 이 문서들은 왕지, 유서, 사제문, 사패교지 등 조선 전기의 각종 문서를 고루 갖추고 있어 당시의 고문서들을 연구하는데 귀중한 역사적 자료가 된다.

Written in the early Joseon Period, these documents were for Yi Jeon-saeng, founder of Yangsan Yi’s Clan, Yi Jing-seok, Yi Jing-ok, and Yi Jing-gyu, three famous commanders of this family, and Yi Mong-ran, eldest son of a direct descendant. There are 16 documents of 6 different kinds, including Yi Jeon-saeng’s writ of appointment, four writs related to Jing-seok, a message for the benefit of the commander, three royal edicts of bestowing land and servant, and a message posthumously appointing Jing-seok as government official. The documents also include the royal edict issued to Pal-dong, eldest son of Jing-seok, the certificate issued to Mong-ran for passing the military examination, and the royal certificate of Meritorious Subject issued to Mong-ran in recognition of his remarkable achievement during the Japanese invasion in the late 16th century. The sizes of these documents varied depending on the year and contents. Preserved by the Yi Family, these documents provide important historical information on studying the old documents of the early Joseon Dynasty.

这些文书大部分是朝鲜前期的文书,是梁山李氏始祖李全生和朝鲜前期著名的三兄弟将领澄石、澄玉、澄圭及其直系后代梦鸾等长子、子长孙的相关文书。共6种16件。李氏家门保管的文书包括王旨、谕书、赐祭文、赐牌教旨等朝鲜前期的各种文书,是研究当时古文书的重要历史资料。

これらの文書はほとんど朝鮮前期のもので、梁山李氏の始祖と朝鮮前期の有名な3人の兄弟将帥である澄石と澄玉、澄圭と、彼らを含んで直系子孫の夢鸞に至るまでの長男や子孫に関する文書である。これらの文書は李氏家門が保管しており、総6種16点である。王旨、遺書、賜祭文、賜牌教旨などの朝鮮前期の各種文書を取りそろえており、当時の古文書を研究するための貴重な歴史的資料になる。

이 문서는 거의 조선 전기의 것으로, 양산이씨의 시조(始祖)인 이전생과 조선 전기 이름난 3명의 형제장수인 징석과 징옥, 징규와 그들을 포함하여 직계후손 몽란까지의 장남, 자손들에 관련된 문서이다. 총 6종 16점이다.

이전생은 고려시대 문과에 급제하여 공민왕 20년(1371) 순찰사로 경남지방을 돌아보았고, 지금의 양산군 하북면 삼수리에 정착하여 살게 되니 여기서 양산 이씨가 시작된다. 조선시대에는 공조전서, 예조판서중추부사 등의 벼슬을 지냈고, 후에 양산부원군에 봉해졌다.

이전생이 조선 태조 7년(1398)에 가선대부공조전서로 임명받는 내용이 담긴 사령서인 왕지 1점과 징석 관련 문서로 왕지 4점, 장수에게 특권을 부여하는 내용이 담긴 유서 1점, 왕이 신하에게 토지와 노비를 내리는 내용의 사패교지 3점, 그리고 징석이 죽은 후 세조임금이 내린 사제문 등이 있다. 그리고 징석의 장남 팔동이 받은 교지와 징석의 직계후손인 몽란이 병조에서 발급받은 교첩, 무과에 급제했다는 것을 증명하는 교지, 이몽란이 임진왜란 때 세운 공을 인정하여 공신으로 인정한다는 내용의 「이몽란선무원종공신록권」 등이 있다. 각 문서의 크기는 연도와 내용에 따라 다르다.

이씨 문중이 보관하고 있는 이 문서들은 왕지, 유서, 사제문, 사패교지 등 조선 전기의 각종 문서를 고루 갖추고 있어 당시의 고문서들을 연구하는데 귀중한 역사적 자료가 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