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872호

이현보 초상 (李賢輔 肖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일반회화 / 인물화 / 초상화
수량/면적 1폭
지정(등록)일 1986.10.15
소 재 지 경상북도 안동시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이*** 
관리자(관리단체) 한***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이현보초상(李賢輔肖像)>은 조선 중기의 문신이자 시조작가인 농암 이현보(1467∼1555)의 초상화이다. 이현보는 연산군 4년(1498)에 문과에 급제하여 여러 직책을 거친 후 말년에는 후진양성에 힘썼다. 그의 많은 저서 중에서『어부가』등의 시조가 특히 유명하다.

이 그림은 가로 105㎝, 세로 126㎝로 비단에 채색하여 그렸다. 위가 뾰족한 패랭이를 쓰고 붉은색이 감도는 옷을 입은 모습으로 허리에는 물소뼈로 만든 각대를 두르고 있으며 오른쪽을 바라보며 책상 앞에 앉아 있다. 조선시대 초상화는 손이 나타나지 않는데 비해 한 손에는 지휘봉 모양의 불자를, 다른 한 손은 책상을 잡고 있다. 책상 아래로는 검은 가죽신이 보인다.

이 그림은 선생이 관찰사로 있던 중종 32년(1537)에 동화사의 승려이자 화가인 옥준이 그렸다고 전해진다. 그 후 순조 27년(1827)에 훼손을 우려한 후손들에 의해 이 그림의 모사본이 만들어졌다.

특이한 모습을 하고 있지만 얼굴과 옷주름을 단조로운 선으로 표현하는 옛 기법을 볼 수 있는 작품으로 현재 몇 점 남지 않은 16세기의 초상화로 그 가치가 매우 큰 작품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