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866호

이기룡 필 남지기로회도 (李起龍 筆 南池耆老會圖)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일반회화 / 기록화 / 계회도
수량/면적 1축
지정(등록)일 1986.10.15
소 재 지 서울 관악구 관악로 1, 박물관 (신림동,서울대학교)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서울대학교박물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이기룡필 남지기로회도(李起龍筆 南池耆老會圖)는 조선 중기 도화서 화가였던 이기룡이 70세 이상의 원로사대부로 구성된 기로소 회원들이 풍류를 즐기고 친목을 도모하기 위한 모임 광경을 그린 것이다.

가로 50㎝, 세로 60.5㎝의 비단 바탕에 그린 이 그림은 서울 숭례문 밖 남지에서 열린 모임을 그렸다. 그림 위쪽에 ‘남지기로회도’라고 쓰여져 있으며 좌우와 아랫부분에는 참석인원들의 관직·성명·본관 등의 내용과 모임의 성격이 기록되어 있다. 기로소 회원 12명의 계회모습을 그렸는데, 연꽃이 피어있는 연못을 중심으로 좌우의 앞에 버드나무 한 쌍이 그려진 짜임새 있는 구도이다.

이러한 기로회도는 계회도의 일종으로 조선 전기에는 계회를 하고 있는 선비들을 작게 표현하여 배경이 전체를 차지했던 반면, 이 그림에서는 계회장면이 부각되고 산수배경의 묘사가 줄었다는 것에서 조선 중기 계회도의 특징을 찾아볼 수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