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592-2호

허목 전서 함취당 (許穆 篆書 含翠堂)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간류 / 서예
수량/면적 1축
지정(등록)일 2010.10.25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동5가 1 고려대학교박물관
시 대 17세기 후반
소유자(소유단체) 고려대학교 
관리자(관리단체) 고려대학교박물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허목 전서 함취당(許穆 篆書 含翠堂)」은 17세기를 대표하는 유학자ㆍ전서명필인 미수 허목(1595-1682)의 전형적인 대자(大字) 전서풍을 보여주는 편액이다. 축(軸)으로 장황되어 있으며 보존상태도 완호하다. 장지(壯紙) 한 장에 한 글자씩 써서 3매를 이어 붙였는데, 그중 가운데 ‘취(翠)’ 자의 바탕이 좁다.

편액 아래에 함취당 주인 홍수보(洪秀輔, 1723~99?)가 1791년(정조 15) 4월에 지은 발문이 딸려 있어 그 전래내력을 알 수 있는 보기 드문 예이다. 또 그동안 보이지 않던 허목의 인장 네 개(眉老, 和, 九疇人, 叟)가 찍혀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