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83호

강릉 해운정 (江陵 海雲亭)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주거생활 / 조경건축 / 누정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강원 강릉시 운정길 125 (운정동)
시 대 조선 중종 25년(1531)
소유자(소유단체) 심씨문중 
관리자(관리단체) 심씨문중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해운정은 조선 상류주택의 별당 건물로 경포호가 멀리 바라다 보이는 곳에 있으며, 조선 중종 25년(1530)에 어촌 심언광이 강원도 관찰사로 있을 때 지은 것으로 전한다.

심언광 선생은 조선 중종 2년(1507) 진사가 된 뒤, 여러 벼슬을 두루 거친 분으로 문장에도 뛰어났다.

이 건물은 3단으로 쌓은 축대 위에 남향으로 지었는데, 규모는 앞면 3칸·옆면 2칸으로 안쪽의 오른쪽 2칸은 대청이며 왼쪽 1칸은 온돌방이다.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여덟 팔(八)자 모양의 팔작지붕으로 꾸몄고, 대청 앞면에는 문을 달아 모두 열 수 있게 하였다. 건물 주위에는 툇마루를 돌려 놓았다.

건물 앞에 걸린 ‘해운정(海雲亭)’이라는 현판은 송시열의 글씨이며, 안에는 권진응, 율곡 이이 등 유명한 사람들의 글이 걸려 있다.

겉은 소박하고 안쪽은 세련된 조각으로 장식한 별당 건물로, 강릉 지방에서는 오죽헌 다음으로 오래된 건물이다.

Haeunjeong Pavilion, a separate building of an upper-class residence of the Joseon Dynasty, commands a view of Gyeongpoho Lake. It is believed that Sim Eon-gwang, going under the pseudonym Eochon, constructed the pavilion in 1530 (the 25th year of the reign of King Jeongjong of the Joseon Dynasty) while serving as the Governor of Gangwon-do. Sim Eon-gwang, who was an excellent writer, passed the preliminary examination for the civil service in 1507 (the 2nd year of the reign of King Jungjong) and subsequently occupied several government positions. The pavilion was built on a three-tiered embankment facing south, and measures three kan (a unit of measurement referring to the distance between two columns) at the front and two at the sides. On the right inside the building is a vestibule measuring two kan, while on the left is a room with under-the-floor heating measuring one kan. The pavilion has a hip-and-gable roof resembling the character 八 when viewed from the side. All the doors at the front of the vestibule can be opened; and there is a narrow wooden porch running along the outside of the building. The hanging board of Haeunjeong Pavilion was written by Song Si-yeol, one of the greatest Confucian scholars of the Joseon Dynasty. The interior of the pavilion features inscriptions by famous people including Gwon Jin-eung and Yi I. The pavilion’s interior is decorated with refined carving techniques, while its exterior features simple decoration. Haeunjeong Pavilion is the second oldest building in Gangneung after Ojukheon House.

海云亭是朝鲜上流住宅的厢房建筑,位于可眺镜浦湖之处,传说修建于朝鲜中宗25年(1530)渔村沈彦光任江原道观察使时期。建筑前面挂有“海云亭”悬匾,由宋时烈题写,里面还挂有权震应、栗谷李珥等名人的墨迹。厢房以外观朴素、内里精练的雕刻装饰而成,在江陵地区是仅次于江陵乌竹轩的古老建筑。

海雲亭は朝鮮時代の上流住宅の別堂建物で、鏡浦湖が遠く見渡せる場所に位置している。朝鮮時代中宗25年(1530)に漁村沈彦光が江陵道観察使に就いていた時、建てられたものと伝えられている。建物の前に掛かっている「海雲亭」という扁額は宋時烈の字で、中には権震応、李珥など有名人の字が掛けられている。表は素朴で、中は洗練された彫刻で装飾されている別堂の建物で、江陸地方では烏竹軒の次に古い建物である。

해운정은 조선 상류주택의 별당 건물로 경포호가 멀리 바라다 보이는 곳에 있으며, 조선 중종 25년(1530)에 어촌 심언광이 강원도 관찰사로 있을 때 지은 것으로 전한다.

심언광 선생은 조선 중종 2년(1507) 진사가 된 뒤, 여러 벼슬을 두루 거친 분으로 문장에도 뛰어났다.

이 건물은 3단으로 쌓은 축대 위에 남향으로 지었는데, 규모는 앞면 3칸·옆면 2칸으로 안쪽의 오른쪽 2칸은 대청이며 왼쪽 1칸은 온돌방이다.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여덟 팔(八)자 모양의 팔작지붕으로 꾸몄고, 대청 앞면에는 문을 달아 모두 열 수 있게 하였다. 건물 주위에는 툇마루를 돌려 놓았다.

건물 앞에 걸린 ‘해운정(海雲亭)’이라는 현판은 송시열의 글씨이며, 안에는 권진응, 율곡 이이 등 유명한 사람들의 글이 걸려 있다.

겉은 소박하고 안쪽은 세련된 조각으로 장식한 별당 건물로, 강릉 지방에서는 오죽헌 다음으로 오래된 건물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