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76호

순천 송광사 금동요령 (順天 松廣寺 金銅搖鈴)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공예 / 의식법구
수량/면적 1개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전남 순천시 송광면 송광사안길 100, 송광사 (신평리)
소유자(소유단체) 송광사 
관리자(관리단체) 송광사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요령(搖鈴)은 절에서 승려들이 의식을 행할때 흔들어 소리내는 도구로서 높이 20.6㎝, 지름 6.6㎝의 청동제이지만 도금한 흔적이 남아 있다.

몸은 4각형이고 각 면이 팽창되어 둥근 형태를 하고 있다. 몸 위에는 마디가 하나있는 긴 손잡이가 있으며 몸과 접하는 곳은 후세에 보수한 흔적이 있고 손잡이 윗부분도 손상을 입었다. 손잡이 아랫부분은 둥글며, 큼지막한 꽃이 한 송이씩 아래를 향하고 있다.

몸 전체 각 면을 구분하는 모서리와 입구 주위에 굵은 돌출선을 돌리고 그 테두리 안에 몸을 꼬며 위로 치솟는 용 한 마리와 그 사이 공간에 구름무늬를 도드라지게 새겼다. 각각의 면에 있는 무늬는 하나의 틀에서 찍어낸 듯 하다. 입구 부분은 중앙에 반원형을 만들어 단조로움에 변화를 주었다.

이 요령은 예로부터 송광사에 전해 내려온 귀중한 금속공예품으로서 우아한 형태와 아름다운 조각이 돋보이는, 우리 나라에 현존하는 요령 중에도 걸작에 속하는 동시에 가장 오랜 예로 평가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