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33호

남원 실상사 수철화상탑 (南原 實相寺 秀澈和尙塔)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전북 남원시 산내면 입석길 94-129, 실상사 (입석리)
시 대 통일신라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실상사 
관리자(관리단체) 실상사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실상사 안에 있는 극락전을 향하여 그 오른쪽에 서 있는 탑으로, 수철화상의 사리를 모셔 놓은 사리탑이다. 수철화상은 신라 후기의 승려로, 본래 심원사(深源寺)에 머물다가 후에 실상사에 들어와 이 절의 두번째 창건주가 되었다. 진성여왕 7년(893)에 77세로 입적하니, 왕은 그의 시호를 ‘수철화상’이라 하고, 탑 이름을 ‘능가보월’이라 내리었다.

탑은 신라 석조부도의 전형적인 양식인 8각의 평면을 기본으로 삼아 맨 아래 바닥돌에서 지붕까지 모두 8각을 이루고 있다.

기단(基壇)은 아래받침돌에 구름과 용무늬와 사자가 새겨져 있으나 마멸이 심하다. 윗받침돌에는 솟은 연꽃무늬가 삼중으로 조각되어 둘러져 있다. 8각의 탑몸은 모서리마다 기둥 모양이 새겨져 있고, 각 면에는 문(門) 모양과 사천왕상(四天王像)이 새겨져 있다. 지붕돌은 얇고 경사가 완만하며, 처마부분에는 엷은 곡선을 이루고 서까래를 새겼다. 지붕 경사면에는 기와골을 표시하였고, 그 끝에는 막새기와까지 표현함으로써 목조건축의 지붕 양식을 충실히 모방하였다. 꼭대기에는 몇 층의 단이 있고, 그 위에 원형이 작은 돌에 있을 뿐 모두 없어졌다.

탑 옆에는 탑비가 건립되어 있어서 이 탑의 주인공을 비롯한 여러 관련된 내용을 알 수 있다. 비문에 의하면, 수철화상이 진성여왕 7년(893)에 입적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어, 탑을 세운 시기를 이 즈음으로 추측하고 있다.

This stupa faces Geungnakjeon Hall to the right of Silsangsa Temple, and contains the sarira of Buddhist Monk Sucheol, one of the most renowned monks of the late Silla Dynasty. Sucheol became the second founding monk of the temple after leaving Simwonsa Temple. He died at the age of 77 in 893 (the seventh year of the reign of Queen Jinseong). The Queen bestowed upon him the title of Sucheolhwasang and named the pagoda Neunggabowol. Following the typical style of stone funerary stupas, this stupa has an octagonal form overall. The stylobate contains a rather worn engraving of clouds, a dragon, and a lion on its bottom tier, while the upper tier is decorated with triple engravings of lotus flowers. Each edge of the stupa is engraved with a pillar pattern, and each of its faces contains a door pattern and images of the Four Guardian Kings. The top of the stupa consists of several layers topped by a small oval stone, but the head part is missing. The thin roof stone displays a gentle curve while the eaves of the rafters are engraved with a thin curve. There are runnels to drain away rainwater on the sloping side of the roof. The stupa follows the roof style of wooden structures, as evidenced by the end tile at the tip of the slope of the roof. The stele next to the stupa contains an inscription which states that Sucheolhwasang died in 893 (the 7th year of the reign of Queen Jinseong), leading historians to believe that the stupa was erected around that time.

面朝实相寺内的极乐殿、矗立于其右侧,是供奉秀澈和尚舍利的一座舍利塔。秀澈和尚是新罗后期僧侣,原居深源寺,后入实相寺并成为此寺的第二任创建人。真圣女王7年(893)圆寂,享年77岁。国王赐予“秀澈和尚”的谥号,并赐“楞伽宝月”塔名。塔旁建有塔碑,据此可知这座浮屠的主人等相关内容。据碑文记载推定秀澈和尚于真圣女王7年(893)圆寂,推测这座落也修建于同一时期。

実相寺の中にある極楽殿に向かって右側に建てられており、秀澈和尚の舎利が祭られている舎利塔である。秀澈和尚は新羅後期の僧侶で、本来深源寺にいたが、後に実相寺に入り、この寺の二番目の創建主となった。真聖女王7年(893)に77歳で入寂すると、王は彼の諡号を「秀澈和尚」とし、塔の名を「楞伽宝月」とした。塔の横には塔碑があり、この塔碑を通じて浮図の主人公をはじめ、様々な関連内容を知ることができる。碑文によると、秀澈和尚が真聖女王7年(893)に入寂したと推定され、塔が建てられたのもこの頃のことであろうと推測されている。

실상사 안에 있는 극락전을 향하여 그 오른쪽에 서 있는 탑으로, 수철화상의 사리를 모셔 놓은 사리탑이다. 수철화상은 신라 후기의 승려로, 본래 심원사(深源寺)에 머물다가 후에 실상사에 들어와 이 절의 두번째 창건주가 되었다. 진성여왕 7년(893)에 77세로 입적하니, 왕은 그의 시호를 ‘수철화상’이라 하고, 탑 이름을 ‘능가보월’이라 내리었다.

탑은 신라 석조부도의 전형적인 양식인 8각의 평면을 기본으로 삼아 맨 아래 바닥돌에서 지붕까지 모두 8각을 이루고 있다.

기단(基壇)은 아래받침돌에 구름과 용무늬와 사자가 새겨져 있으나 마멸이 심하다. 윗받침돌에는 솟은 연꽃무늬가 삼중으로 조각되어 둘러져 있다. 8각의 탑몸은 모서리마다 기둥 모양이 새겨져 있고, 각 면에는 문(門) 모양과 사천왕상(四天王像)이 새겨져 있다. 지붕돌은 얇고 경사가 완만하며, 처마부분에는 엷은 곡선을 이루고 서까래를 새겼다. 지붕 경사면에는 기와골을 표시하였고, 그 끝에는 막새기와까지 표현함으로써 목조건축의 지붕 양식을 충실히 모방하였다. 꼭대기에는 몇 층의 단이 있고, 그 위에 원형이 작은 돌에 있을 뿐 모두 없어졌다.

탑 옆에는 탑비가 건립되어 있어서 이 탑의 주인공을 비롯한 여러 관련된 내용을 알 수 있다. 비문에 의하면, 수철화상이 진성여왕 7년(893)에 입적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어, 탑을 세운 시기를 이 즈음으로 추측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