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국보 제304호

여수 진남관 (麗水 鎭南館)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 궁궐·관아 / 관아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2001.04.17
소 재 지 전남 여수시 동문로 11 (군자동) / (지번)전남 여수시 군자동 472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여수시

여수 진남관은 1598년(선조 31) 전라좌수영 객사로 건립한 건물로서 임진왜란과 정유재란을 승리로 이끈 수군 중심기지로서의 역사성과 1718년(숙종 44) 전라좌수사 이제면(李濟冕)이 중창한 당시의 면모를 간직하고 있으며, 건물규모가 정면 15칸, 측면 5칸, 건물면적 240평으로 현존하는 지방관아 건물로서는 최대 규모이다.

진남관의 평면은 68개의 기둥으로 구성되었는데 동·서측 각각 2번째 협칸의 전면 내진주를 이주(移柱)하여 내진주 앞쪽에 고주(高柱)로 처리하였다. 이 고주는 곧바로 종보를 받치고 있고 대량은 맞보로 고주에 결구하여 그 위에 퇴보를 걸었다.

전후면의 내진주와 외진주 사이에는 간단한 형태의 퇴량을 결구하였고 측면 어칸에는 2개의 충량을 두어 그 머리는 내부 대량위로 빠져나와 용두로 마감되었다.

기둥은 민흘림 수법을 보여주고 있으며, 그 위에 짜여진 포작은 외부로는 출목 첨차가 있는 2출목의 다포계 수법을 보이고, 내부에서는 출목첨차를 생략하고 살미로만 중첩되게 짜서 익공계 포작수법을 보여주고 있다. 외부출목에 사용된 첨차에는 화려한 연봉 등의 장식을 가미하였고 특히 정면 어칸 기둥과 우주에는 용머리 장식의 익초공을 사용하였다.

각 주칸에는 1구씩의 화려한 화반을 배열하여 건물의 입면공간을 살려주고 있으며, 내·외부 및 각 부재에는 당시의 단청문양도 대부분 잘 남아 있다.

또한 건물 내부공간을 크게 하기 위하여 건물 양측의 기둥인 고주(高柱)를 뒤로 옮기는 수법을 사용하여 공간의 효율성을 살리고, 가구는 간결하면서도 건실한 부재를 사용하여 건물의 웅장함을 더해주고 있다. 건물의 양측면에는 2개의 충량(측면보)을 걸어 매우 안정된 기법을 구사하고 있는 등 18세기초에 건립된 건물이지만 당시의 역사적 의의와 함께 학술적, 예술적 가치가 뛰어나다.

여수 진남관은 2014년 제6차 건축문화재분과위원회에서 해체보수하기로 결정되어 현재 보수 중에 있다.

Built in 1598, and used as both a guesthouse for government dignitaries and as a naval headquarters during the Japanese invasions in 1592 and 1597, Jinnamgwan is the largest extant local government building in Korea being 14m high, 75m long and 240-pyeong large (1 pyeong equals 3.3 square meters). This landmark also retains traces of renovation works carried out by Admiral Yi Je-myeon in 1718. Jinnamgwan is supported by 68 large, round pillars, which are arranged and connected with a variety of crossbeams to support the structure in a complicated and scientific way. Those pillars are thicker at the bottom, getting thinner toward the top. The tops of the pillars are finished with elegant plates supporting the roof. From the outside, those plates are adorned with sophisticated lotus buds, especially, the front and corner pillars feature dragon heads on the top. Between the pillars are arranged wooden pieces of boards generating three-dimensional effects. Most part of the structure preserves dancheong (decorative wood carvings with attractive colors and designs) patterns in their original shape. In addition, to enhance space efficiency, the corner pillars are moved a little backward, which makes the interior space look larger. Its simple design and reliable materials add more magnificent touches to the building. Moreover, two supporting beams are placed at either side of the structure to give more stability. Though built in the early 18th Century, Jinnamgwan is highly valued in historic, academic and artistic aspects.

丽水镇南馆是1598年(宣祖31)建立的全罗左水营馆舍建筑物,它作为水军中心基地,促进了在壬辰倭乱和丁酉再乱中的胜利,其历史性与1718年(肃宗44)全罗左水使李济冕重建当时面貌一起被保存至今,建筑规模是面阔15间、进深5间,面积为240坪,在现存地方官衙建筑物中规模最大。另外,为了扩大建筑的内部空间,使用了将建筑物两侧的立柱,即高柱向后移的手法,提高了空间利用的效率,构架结构采用了简洁实用的构件,增添了建筑的雄伟。建筑的两个侧面上搭着冲梁(侧面梁)运用了十分平稳的技法,它虽是18世纪初建造的,但其不仅具有历史意义,还具有突出的学术与艺术价值。

麗水全羅左水営鎮南館は、1598年(宣祖31)に全羅左水営客舎として建立された建物で、壬辰倭乱と丁酉再乱を勝利に導いた水軍の中心基地としての歴史性と、1718年(粛宗44)に全羅左水使の李濟冕が再建した当時の面影が保たれている。建物の規模は正面15間、側面5間、建物の面積240坪で、現存する地方官庁建物としては最大規模である。また、建物の内部空間を大きくするために、建物両方の柱である高柱を後に移す手法を使用して空間の効率性を活かし、家具は簡潔ながらもしっかりした部材を使うことにより建物の雄壮さを加えている。建物の両側面には、2つの衝梁(側面椺)を掛けて大変安定した技法を駆使しているなど、18世紀初に造られた建物であるが、当時の歴史的意義と共に学術的、芸術的価値が優れている。

여수 진남관은 1598년(선조 31) 전라좌수영 객사로 건립한 건물로서 임진왜란과 정유재란을 승리로 이끈 수군 중심기지로서의 역사성과 1718년(숙종 44) 전라좌수사 이제면(李濟冕)이 중창한 당시의 면모를 간직하고 있으며, 건물규모가 정면 15칸, 측면 5칸, 건물면적 240평으로 현존하는 지방관아 건물로서는 최대 규모이다.

진남관의 평면은 68개의 기둥으로 구성되었는데 동·서측 각각 2번째 협칸의 전면 내진주를 이주(移柱)하여 내진주 앞쪽에 고주(高柱)로 처리하였다. 이 고주는 곧바로 종보를 받치고 있고 대량은 맞보로 고주에 결구하여 그 위에 퇴보를 걸었다.

전후면의 내진주와 외진주 사이에는 간단한 형태의 퇴량을 결구하였고 측면 어칸에는 2개의 충량을 두어 그 머리는 내부 대량위로 빠져나와 용두로 마감되었다.

기둥은 민흘림 수법을 보여주고 있으며, 그 위에 짜여진 포작은 외부로는 출목 첨차가 있는 2출목의 다포계 수법을 보이고, 내부에서는 출목첨차를 생략하고 살미로만 중첩되게 짜서 익공계 포작수법을 보여주고 있다. 외부출목에 사용된 첨차에는 화려한 연봉 등의 장식을 가미하였고 특히 정면 어칸 기둥과 우주에는 용머리 장식의 익초공을 사용하였다.

각 주칸에는 1구씩의 화려한 화반을 배열하여 건물의 입면공간을 살려주고 있으며, 내·외부 및 각 부재에는 당시의 단청문양도 대부분 잘 남아 있다.

또한 건물 내부공간을 크게 하기 위하여 건물 양측의 기둥인 고주(高柱)를 뒤로 옮기는 수법을 사용하여 공간의 효율성을 살리고, 가구는 간결하면서도 건실한 부재를 사용하여 건물의 웅장함을 더해주고 있다. 건물의 양측면에는 2개의 충량(측면보)을 걸어 매우 안정된 기법을 구사하고 있는 등 18세기초에 건립된 건물이지만 당시의 역사적 의의와 함께 학술적, 예술적 가치가 뛰어나다.

여수 진남관은 2014년 제6차 건축문화재분과위원회에서 해체보수하기로 결정되어 현재 보수 중에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