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국보 제205호

충주 고구려비 (忠州 高句麗碑)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각류 / 금석각류 / 비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81.03.18
소 재 지 충청북도 충주시 감노로 2319 (중앙탑면, 충주고구려비전시관)
시 대 고구려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충주시

국내에 유일하게 남아 있는 고구려 석비로, 장수왕이 남한강 유역의 여러 성을 공략하여 개척한 후 세운 기념비로 추정된다. 1979년 입석마을 입구에서 발견되었는데, 오랜 세월이 흐른 탓에 발견 당시 비면이 심하게 마모되어 있었다.

석비는 돌기둥 모양의 자연석을 이용하여 4면에 모두 글을 새겼는데, 그 형태가 만주에 있는 광개토대왕비와 비슷하다. 비문은 심하게 닳아 앞면과 왼쪽 측면 일부만 읽을 수 있는 상태로, 내용 중 처음에 ‘고려대왕(高麗大王)’이라는 글자가 보이는데 여기에서 고려는 고구려를 뜻한다. ‘전부대사자(前部大使者)’·‘제위(諸位)’·‘사자(使者)’ 등 고구려 관직 이름과 광개토대왕 비문에서와 같이 ‘고모루성(古牟婁城)’등의 글자가 보이고, ‘모인삼백(募人三百)’·‘신라토내(新羅土內)’ 등 고구려가 신라를 불렀던 말들이 쓰여 있어 고구려비임을 확인하게 되었다.

고구려 영토의 경계를 표시하는 비로, 백제의 수도인 한성을 함락하고 한반도의 중부지역까지 장악하여 그 영토가 충주지역에까지 확장되었음을 말해준다. 또한 역사적으로 고구려와 신라, 백제 3국의 관계를 밝혀주는 귀중한 자료로서, 우리나라에 남아있는 유일한 고구려비라는 점에서 커다란 역사적 가치를 지닌다.

This is the only existing Commemorative Stone from Goguryeo in the Korean Peninsula. The monument was set up to commemorate the occupation of a number of fortresses along the Namhangang River by Goguryeo troops. It was discovered in 1979 in a village named Ipseok. The monument had already been severely eroded by time and local residents' negligence when discovered. It is in the form of a natural stone pillar, a smaller version of the monument to King Gwanggaeto of Goguryeo located in Manchuria, China. The inscription is engraved on four sides, but only the letters on the front and one side are legible for now. Based on the mention of King of Goryeo in the preface of the inscription, Goryeo here means Goguryeo, the inclusion of the names of official posts unique to Goguryeo, and the terms referring to Silla used by Goguryeo, this is undoubtedly a Goguryeo monument. Judging from what is legible, the monument is believed to date to around the late fifth century when King Jangsu of Goguryeo moved the capital to Pyeongyang and extended the Dynasty's territory southward to the basin of the Hangang River. With its rarity and valuable content illustrating the relations between Goguryeo, Silla and Baekje, this monument is of great importance for the study of Korean history.

韩国国内唯一被留下来的高句丽石碑,推测是长寿王攻占南汉江流域的数城后建造的纪念碑。1979年在立石村的入口发现了它,由于漫长岁月的流逝,发现的当时碑面已磨损严重。表示高句丽领土界线的这块碑,说明高句丽攻陷了百济的首都汉城,并占领了韩半岛的中部地区,领土一直扩张到忠州地区。而且,它是显示历史上高句丽、新罗和百济三国关系的重要资料,并且它是留在我国的唯一的高句丽碑,所以具有非常高的历史价值。

国内に唯一残っている高句麗の石碑で、長寿王が南漢江流域の多くの城を攻略して開拓した後建てた記念碑と推定される。1979年に立石村の入口で発見されたが、長年の歳月が経ったため、発見当時碑面がひどく摩耗していた。高句麗領土の境界を示す碑で、百済の首都である漢城を落として韓半島の中部地域まで掌握し、その領土が忠州地域まで拡張されたことを物語っている。また、歴史的に高句麗と新羅、百済の3国の関係を明らかにする貴重な資料で、韓国に残っている唯一の高句麗碑という点で大きな歴史的価値を持つ。

국내에 유일하게 남아 있는 고구려 석비로, 장수왕이 남한강 유역의 여러 성을 공략하여 개척한 후 세운 기념비로 추정된다. 1979년 입석마을 입구에서 발견되었는데, 오랜 세월이 흐른 탓에 발견 당시 비면이 심하게 마모되어 있었다.

석비는 돌기둥 모양의 자연석을 이용하여 4면에 모두 글을 새겼는데, 그 형태가 만주에 있는 광개토대왕비와 비슷하다. 비문은 심하게 닳아 앞면과 왼쪽 측면 일부만 읽을 수 있는 상태로, 내용 중 처음에 ‘고려대왕(高麗大王)’이라는 글자가 보이는데 여기에서 고려는 고구려를 뜻한다. ‘전부대사자(前部大使者)’·‘제위(諸位)’·‘사자(使者)’ 등 고구려 관직 이름과 광개토대왕 비문에서와 같이 ‘고모루성(古牟婁城)’등의 글자가 보이고, ‘모인삼백(募人三百)’·‘신라토내(新羅土內)’ 등 고구려가 신라를 불렀던 말들이 쓰여 있어 고구려비임을 확인하게 되었다.

고구려 영토의 경계를 표시하는 비로, 백제의 수도인 한성을 함락하고 한반도의 중부지역까지 장악하여 그 영토가 충주지역에까지 확장되었음을 말해준다. 또한 역사적으로 고구려와 신라, 백제 3국의 관계를 밝혀주는 귀중한 자료로서, 우리나라에 남아있는 유일한 고구려비라는 점에서 커다란 역사적 가치를 지닌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