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국보 제178호

분청사기 음각어문 편병 (粉靑沙器 陰刻魚文 扁甁)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생활공예 / 토도자공예 / 분청
수량/면적 1개
지정(등록)일 1974.07.09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박***
관리자(관리단체) 국***

조선시대 전기에 제작된 분청사기 편병으로 배 부분이 앞·뒤 양면으로 납작한 편평한 모양이며, 크기는 높이 22.6㎝, 입지름 4.5㎝, 밑지름 8.7㎝이다.

백토을 두껍게 입히고 조화수법으로 무늬를 그린 위에 연한 청색의 투명한 유약을 칠하였다. 앞·뒷면과 옆면에 서로 다른 무늬와 위로 향한 두 마리의 물고기를 생동감이 넘치는 선으로 나타냈다. 물고기 무늬는 분청사기 조화수법의 특징을 충분히 표현하고 있는데 조화수법이란 백토로 분장한 그릇에 선으로 음각의 무늬를 새겨넣고 백토를 긁어내어 하얀선으로 된 문양을 만드는 기법이다. 양 옆면은 세 부분으로 나누어 위와 중간에 4엽 모란무늬을 새기고, 배경을 긁어냈으며 아랫부분에는 파초를 넣었다.

바탕흙은 회청색으로 백토분장이 된 곳과 분장이 안 된 곳과의 대조가 선명하다.

This type of plat porcelain dish was produced primarily during the early Joseon Dynasty. It has a height of 22.6cm, mouth diameter of 4.5cm and base diameter of 8.7cm. The middle of two of the sides, front and back, is flat and low. The seal characters engraved on it are blunt. White mud and hand-carved flower patterns give this dish its transparent light blue color. There are different patterns on the front, back and side: 1. Two fish at the front and back. 2. Different composition patterns on the front, back, and sides. The fish pattern of it is originally of buncheong used johwasubeop (cutting skill of flowers patterns), which means the artistic handicraft of expressing white tracks: sketching patterns on porcelain dishes in white mud before scratching the white earth from the surface. Both sides are divided into three parts. There are peony flower patterns on the top and middle, and plaintains below. The exterior of it is ash blue with a little green clearing the comparison between the part of white mud and that of non-white mud.

朝鲜前期的粉青砂器扁瓶,腹部的前后两面呈扁平状,高22.6cm,口径4.5cm,底径8.7cm。因为胎土是灰青色的,所以涂抹白土的地方和没有涂抹白土的地方形成了鲜明的对比。

朝鮮前期の粉青沙器扁瓶で、腹部が前・後両面とも平たい偏平な形で、大きさは高さ22.6cm、口径4.5cm、底径8.7cmである。胎土は灰青色で白土を扮装した所と扮装していない所との対照が鮮明である。

조선시대 전기에 제작된 분청사기 편병으로 배 부분이 앞·뒤 양면으로 납작한 편평한 모양이며, 크기는 높이 22.6㎝, 입지름 4.5㎝, 밑지름 8.7㎝이다.

백토을 두껍게 입히고 조화수법으로 무늬를 그린 위에 연한 청색의 투명한 유약을 칠하였다. 앞·뒷면과 옆면에 서로 다른 무늬와 위로 향한 두 마리의 물고기를 생동감이 넘치는 선으로 나타냈다. 물고기 무늬는 분청사기 조화수법의 특징을 충분히 표현하고 있는데 조화수법이란 백토로 분장한 그릇에 선으로 음각의 무늬를 새겨넣고 백토를 긁어내어 하얀선으로 된 문양을 만드는 기법이다. 양 옆면은 세 부분으로 나누어 위와 중간에 4엽 모란무늬을 새기고, 배경을 긁어냈으며 아랫부분에는 파초를 넣었다.

바탕흙은 회청색으로 백토분장이 된 곳과 분장이 안 된 곳과의 대조가 선명하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