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보 제162호

무령왕릉 석수 (武寧王陵 石獸)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일반조각 / 능묘조각 / 석수
수량/면적 1개
지정(등록)일 1974.07.09
소 재 지 충남 공주시 관광단지길 34, 국립공주박물관 (웅진동)
시 대 백제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국립공주박물관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공주시 무령왕릉에서 발견된 백제 때 만들어진 석수이다.

석수(石獸)란 좁게는 궁전이나 무덤 앞에 세워두거나 무덤 안에 놓아두는 돌로 된 동물상을 말한다.

무령왕릉 석수는 높이 30.8㎝, 길이 49㎝, 너비 22㎝로 통로 중앙에서 밖을 향하여 놓여 있었다. 입은 뭉뚝하며 입술에 붉게 칠한 흔적이 있고, 콧구멍 없는 큰 코에 눈과 귀가 있다. 머리 위에는 나뭇가지 형태의 철제 뿔이 붙어있다. 몸통 좌우, 앞·뒤 다리에는 불꽃무늬가 조각되어 있는데 이는 날개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꼬리가 조각되어 있으며 배설 구멍이 달려 있을 정도로 사실적이다.

무덤 수호의 관념에서 만들어진 것으로 우리나라에서는 처음 발견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