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보 제49호

예산 수덕사 대웅전 (禮山 修德寺 大雄殿)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불전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62.12.20
소 재 지 충청남도 예산군 수덕사안길 79 (덕산면, 수덕사)
시 대 고려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수덕사
관리자(관리단체) 수덕사

수덕사는 덕숭산에 자리잡고 있는 절로, 절에 남겨진 기록에는 백제 후기 숭제법사가 처음 짓고 고려 공민왕 때 나옹이 다시 고친 것으로 기록되어 있고, 또 다른 기록에는 백제 법왕 1년(599)에 지명법사가 짓고 원효가 다시 고쳤다고도 전한다.

석가모니불상을 모셔 놓은 대웅전은 고려 충렬왕 34년(1308)에 지은 건물로, 지은 시기를 정확하게 알 수 있는 우리 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 중의 하나이다. 앞면 3칸·옆면 4칸 크기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한 구조가 기둥 위에만 있는 주심포 양식이다. 앞면 3칸에는 모두 3짝 빗살문을 달았고 뒷면에는 양쪽에 창을, 가운데에는 널문을 두었다.

대웅전은 백제 계통의 목조건축 양식을 이은 고려시대 건물로 특히 건물 옆면의 장식적인 요소가 매우 아름답다. 또한 건립연대가 분명하고 형태미가 뛰어나 한국 목조건축사에서 매우 중요한 문화재로 평가 받고 있다.

Sudeoksa Temple is located on the foot of Deoksungsan Mountain in Yesan. According to a record discovered at the temple, it was established by Buddhist Monk Sungje during the late Baekje Period (18 BCE-660) and renovated by renowned Goryeo monk Naong (1320-1376). According to a different record, however, it was founded by Baekje Buddhist Monk Jimyeong in 599 and renovated by great Unified Silla monk Wonhyo (617~686). The temple’s Daeungjeon, was built in 1308 when Goryeo (918-1392) was under the rule of King Chungnyeol (1274~1308) to honor the historic Buddha Shakyamuni. It is one of Korea’s oldest existing buildings whose date of construction is clearly known. It is a building with three kan (a unit of measurement referring to the distance between two columns) on the front and back and four kan on the sides featuring gable roof, decorative brackets placed on top of the columns, triple three-panel lattice-window doors on the front, two windows on both sides at the rear, and plank door at the center. As a Goryeo building built under the influence of the architectural heritage of Baekje, the Daeungjeon Hall of Sudeoksa Temple is widely praised for its architectural beauty particularly the decorative elements on both sides. In addition to its fine structural merit and beauty, it is also a rare traditional architectural work whose date of construction is clearly recorded, making it a very important part of the Korean architectural heritage.

修德寺为坐落于德崇山的寺庙,根据寺里留下的记录,于百济后期由崇济法师始建,高丽恭愍王时由懒翁改建,另有记录说“在百济法王1年(599)由智明法师建造并由元晓改建。”大雄殿作为继承了百济木造建筑样式的高丽时代的建筑物,特别是建筑物侧面的装饰组成部分非常美丽。并且建造年代明确、造型完美,被评价为我国木造建筑史上非常重要的文化财产。

礼山修徳寺は徳崇山に位置する寺で、寺に残された記録には百済後期に崇済法師が初めて建て、高麗恭愍王の時に懶翁が修理したと記録されている。また、他の記録では百済法王1年(599)に智明法師が建て、元暁が修理したとも伝えている。大雄殿は百済系統の木造建築様式を引き継いだ高麗時代の建物で、特に建物側面の装飾的な要素が非常に美しい。また建立年代が明らかで、形態美にも優れており、韓国木造建築史において非常に重要な文化財として評価されている。

수덕사는 덕숭산에 자리잡고 있는 절로, 절에 남겨진 기록에는 백제 후기 숭제법사가 처음 짓고 고려 공민왕 때 나옹이 다시 고친 것으로 기록되어 있고, 또 다른 기록에는 백제 법왕 1년(599)에 지명법사가 짓고 원효가 다시 고쳤다고도 전한다.

석가모니불상을 모셔 놓은 대웅전은 고려 충렬왕 34년(1308)에 지은 건물로, 지은 시기를 정확하게 알 수 있는 우리 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 중의 하나이다. 앞면 3칸·옆면 4칸 크기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한 구조가 기둥 위에만 있는 주심포 양식이다. 앞면 3칸에는 모두 3짝 빗살문을 달았고 뒷면에는 양쪽에 창을, 가운데에는 널문을 두었다.

대웅전은 백제 계통의 목조건축 양식을 이은 고려시대 건물로 특히 건물 옆면의 장식적인 요소가 매우 아름답다. 또한 건립연대가 분명하고 형태미가 뛰어나 한국 목조건축사에서 매우 중요한 문화재로 평가 받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